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이재용 회장, 10대그룹 총수 중 2030 관심도 1위

위메이크뉴스 조회수  

미래를 이끌 2030세대는 한국경제를 견인하는 재계 총수들에 대해 어느 정도의 관심이 있을까.

10대그룹 총수 2030 관심도 순위.jpg
인포그래픽= 데이터앤리서치 제공

분석 결과 예상대로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10대그룹 총수 가운데 온라인에서 MZ세대 유저들의 관심을 가장 많이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31일 데이터앤리서치는 X(옛 트위터)·인스타그램·유튜브·카카오스토리·블로그·카페 등 6개 채널을 대상으로 국내 10대그룹 총수에 대해 최근 1년간(2023.05.27-2024.05.26) 연령별 온라인 관심도(포스팅 수=정보량)을 분석했다고 밝혔다.

프로필 조사는 자신의 나이나 성별, 직업 등을 공개한 포스팅들을 대상으로 집계하되 자신의 프로필이 드러나지 않는 언론사 뉴스와 커뮤니티, 지식인 기업/조직·정부/공공 등 채널들은 분석에서 배제된다.

참고로 HD현대(구 현대중공업)그룹 등 동일인이 실질적인 경영활동을 하지 않고 있는 경우에는 실제 가족 경영인을 대상으로 빅데이터 분석했으며 포스코 농협 등 법인이 동일인인 경우는 조사 대상에서 제외했다.

이재용 회장이 이번 분석에서 254건의 2030세대 유저 포스팅 수를 기록하며 10대그룹 총수 가운데 2030세대 관심도 1위를 차지했다. 2030관심도 비중은 10대부터 50대까지 전체 연령별 정보량 351건 중 72.36%를 차지했다.

5위는 

인스타그램의 20대 유저 ‘s*n*d*e*k’씨는 지난해 11월 자신의 SNS 계정에 ‘너무 소박하다는 삼성 이재용’이라는 제목의 게시물을 공유했다.

게시물에는 ‘경호원 없이 SRT 타고 여행’,’애착신발 스케쳐스’,’중고차 거래 선호’ 등 그간 알려진 이 회장의 검소한 행적에 대한 내용이 실린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2월 네이버 카페 ‘스*업’의 한 20대 회원은 ‘역시 이재용 회장인가 봅니다’라는 제목으로, “‘이재용이 낙점한 하만, 영업이익 1조원 처음 넘었다’라는 제목의 언론 뉴스를 공유하며 ‘크으 역시 믿고 보는 재드래곤이네요^^”라고 말했다.

해당 뉴스는 이재용 회장이 지난 2017년부터 이끌어온 하만의 영업이익이 2023년 처음으로 1조원을 돌파, CES 2024에서 삼성과 하만이 함께 개발한 전장 제품을 선보이며 관심을 이끌었다는 내용이다.

30대 트위터 유저 ‘J*m*s’씨는 자신의 계정에 ’30분 먼저 도착한 이재용… 저커버그 부부와 승지원 만찬’이라는 제목의 언론 뉴스를 공유했다. 내용에 따르면 이 회장은 지난 2월, 10년만에 한국을 방문한 마크 저커버그 메타 최고 경영자(CEO)와 저녁 만찬을 가졌다.

31017998_20230307161928_7207733127.jpg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2023년 3월 경북 구미시에 위치한 구미전자공업고등학교를 방문해 수업을 참관하고 학생들을 격려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제공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최근 1년간 86건의 정보량을 기록하며 2위를 차지했다. 분석 기간 116건의 연령별 정보량 중 MZ세대 관심도 비율은 74.14%로 나타났다.

지난 2월 20대 네이버 블로거 ‘마*파*브’씨는 자신의 블로그에 ‘SK 최태원 회장, 삼성 노태문 사장에 협력 요청… AI 분야 협력 논의될까?’라는 제목으로, 관련 내용의 언론 뉴스를 공유했다.

작성자는 “SK 최태원 회장의 삼성 노태문 사장에 대한 협력 요청은 AI 분야 양사의 협력 가능성을 열어주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라며 “앞으로 양사가 어떤 협력 방안을 구체화하고 시너지를 창출해낼지 기대됩니다”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지난해 12월 30대 트위터 유저 ‘J*m*s’씨는 자신의 계정에 “최태원 회장이 년초에 주가 관리 못하면 책임을 묻겠다 했는데… 결국 다 바꾸는군요!”라며 ‘최태원 SK 회장, 최고경영진 4인에 퇴진해달라’라는 제목의 언론 뉴스를 공유했다.

내용에 따르면 최 회장이 도쿄포럼 2023 참석차 방문한 일본에서 조대식 SK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 장동현 SK 부회장 등이 모두 참석한 만찬 자리를 통해 그룹 세대교체 의지를 전달한 것이다. 최회장의 이같은 결정은 그룹 쇄신 방향을 준비하기 위한 인사 방침으로 전해졌다.

이어 정용진 신세계그룹 회장이 83건의 포스팅 수를 나타내며 3위에 올랐다. 90건의 전체 정보량 중 2030관심도 비율은 92.22%로, 총수 10인 중 가장 높았다.

네이버 카페 ‘전*모”의 한 20대 유저는 ‘드디어 베일을 벗은 정용진의 야심작,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이라는 제목으로 “소문이 무성하던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이 베일을 벗었습니다, 정용진 부회장이 정말 공을 많이 들였다고 합니다”라며 지난해 6월 신세계가 국내 최초로 선보인 온오프라인 계열사 멤버십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의 홍보 포스터와 멤버십 정보를 공유했다.

30대 트위터 유저 ‘J*m*s’씨는 자신의 계정에 ‘정용진 부회장, 신입사원 만나 셀카 찍고 덕후가 돼라 조언’이라는 제목의 언론 뉴스를 공유했다.

내용에 따르면 정용진 회장이 지난 2월 신입사원 그룹 입문교육 수료식에 직접 방문해 자기 분야의 ‘덕후’, 즉 전문가가 될 것을 조언했다는 내용이다.

구광모 LG그룹 회장이 49건의 MZ세대 포스팅 수로 4위를 기록했으며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이 43건으로 뒤를 이었다.

구광모 회장은 65건의 연령별 정보량 중 75.38%의 2030 관심도 비율을, 정의선 회장은 70건 중 61.43%의 2030 비중을 각각 보였다.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35건의 2030세대 정보량을 기록하며 6위를 차지했다. 전체 연령별 정보량 47건 중 74.47%를 차지했다.

이어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이 15건으로 7위를 기록했으며 정기선 HD현대 부회장이 13건으로 뒤를 이었다.

김승연 회장은 25건의 연령별 정보량 중 MZ세대 관심도 비율 60.00%를, 정기선 부회장은 18건 중 72.22%를 나타냈다.

이재현 회장이 11건의 MZ세대 정보량을 기록하며 10대그룹 총수 중 9위를 차지했다. 2030 관심도 비율은 14건의 연령별 정보량 중 78.57%를 기록했다.

조용한 혁신 리더인 허태수 회장의 2030세대 유저 온라인 포스팅 수는 0건으로 나타났다. 연령별 전체 정보량은 2건에 그쳤다.

데이터앤리서치 관계자는 “MZ세대는 그룹 총수들의 경영 스타일이나 경영 활동보다는 사생활에 대해 관심을 갖는 경우가 더 많았다”면서 “이재용 회장의 경우 최근 MZ세대는 물론 전 연령층에서 평소 검소한 생활방식이 크게 어필되고 있다”고 전했다.

위메이크뉴스
content@feed.viewus.co.kr

댓글0

300

댓글0

[AI 추천] 랭킹 뉴스

  • 현대 양산형 전기차, 파이크스 피크 힐클라임 최고기록
  • 음낭 습진 가려움, 사타구니 습진 가려움 원인 및 증상 4가지 유형, 연고 및 치료 약 및 관리 방법 공유
  • 소장암 원인 및 증상 종류 및 위험인자, 소장 종양 진단 검사 및 치료 방법 등에 대하여
  • 과자포장 이상의 의미, 가치창조 디자인 시대
  • "2023년 정부가 도입한 '익금불산입'은 삼성전자를 위한 조세 전략"
  • 지난주 운동 완료!

[AI 추천] 공감 뉴스

  • 6월 24일 주식 시황 별로 없네!
  • 출판 제안이 오긴 했는데
  • 쿠쿠 정수기 전원꺼졌는데도 계속 나오는 물의 정체는?
  • "아리셀 화재 건물 2층서 시신 8구…대피 계단 이용 못한 듯"
  • 김포 맛집 갈비탕 푸짐한 삼대갈비탕
  • 아들과 첫 여행 떠난 손연재 여행룩 속 200만원대 라피아백 로에베 라탄백 여름코디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영상] 한화오션, ‘美 필리조선소 인수’…LNG 밸류체인 완성
  • [디자인칼럼] 이것은 쿠페인가 해치백인가?
  • 레트로 열풍 편승…필름카메라 ‘펜탁스 17’ 공개
  • 갤럭시 링, 무선 이어버드처럼 ‘케이스’로 충전한다?
  • [디자인칼럼] 이것은 쿠페인가 해치백인가?
  • 10년만의 복귀각…리니지라이크 원조, 리니지M ‘제(대)로’ 즐겨보니…
  • 용인특례시, 경기도 최초 ‘가상현실 스포츠 체험센터’ 개관
  • “이게 어떻게 된거죠?”..내연기관은 끝이라던 지프, 예상치 못한 수요에 결국
  • “어디까지 추락하는 거야?” ‘음주 뺑소니’ 김호중, 이번에는 술 마시고 욕설에 몸싸움까지…무슨 일?
  • 외박 복귀 전, 밥 먹으러 식당 갔다가 공짜 ‘국밥·사이다’ 받은 군 장병의 사연
  • 꽃게 들어간 ‘풋팟퐁커리’ 예비신랑과 먹다가 ‘파혼’까지 간 여성의 사연
  • “축구대표팀 감독, 결국은 ‘국내파’로 가닥…외국인 찾는다고 4개월 날렸다”

[AI 추천] 인기 뉴스

  • 현대 양산형 전기차, 파이크스 피크 힐클라임 최고기록
  • 음낭 습진 가려움, 사타구니 습진 가려움 원인 및 증상 4가지 유형, 연고 및 치료 약 및 관리 방법 공유
  • 소장암 원인 및 증상 종류 및 위험인자, 소장 종양 진단 검사 및 치료 방법 등에 대하여
  • 과자포장 이상의 의미, 가치창조 디자인 시대
  • "2023년 정부가 도입한 '익금불산입'은 삼성전자를 위한 조세 전략"
  • 지난주 운동 완료!

[AI 추천] 추천 뉴스

  • 6월 24일 주식 시황 별로 없네!
  • 출판 제안이 오긴 했는데
  • 쿠쿠 정수기 전원꺼졌는데도 계속 나오는 물의 정체는?
  • "아리셀 화재 건물 2층서 시신 8구…대피 계단 이용 못한 듯"
  • 김포 맛집 갈비탕 푸짐한 삼대갈비탕
  • 아들과 첫 여행 떠난 손연재 여행룩 속 200만원대 라피아백 로에베 라탄백 여름코디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영상] 한화오션, ‘美 필리조선소 인수’…LNG 밸류체인 완성
  • [디자인칼럼] 이것은 쿠페인가 해치백인가?
  • 레트로 열풍 편승…필름카메라 ‘펜탁스 17’ 공개
  • 갤럭시 링, 무선 이어버드처럼 ‘케이스’로 충전한다?
  • [디자인칼럼] 이것은 쿠페인가 해치백인가?
  • 10년만의 복귀각…리니지라이크 원조, 리니지M ‘제(대)로’ 즐겨보니…
  • 용인특례시, 경기도 최초 ‘가상현실 스포츠 체험센터’ 개관
  • “이게 어떻게 된거죠?”..내연기관은 끝이라던 지프, 예상치 못한 수요에 결국
  • “어디까지 추락하는 거야?” ‘음주 뺑소니’ 김호중, 이번에는 술 마시고 욕설에 몸싸움까지…무슨 일?
  • 외박 복귀 전, 밥 먹으러 식당 갔다가 공짜 ‘국밥·사이다’ 받은 군 장병의 사연
  • 꽃게 들어간 ‘풋팟퐁커리’ 예비신랑과 먹다가 ‘파혼’까지 간 여성의 사연
  • “축구대표팀 감독, 결국은 ‘국내파’로 가닥…외국인 찾는다고 4개월 날렸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