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파주아울렛맛집 육즙넘친 버거스올마이티 신세계아울렛 파주점

미상유 조회수  

지난 주말에는 쇼핑도 좀하고 맛있는 것을 먹고 싶어서 파주아울렛맛집을 방문했습니다.

신세계아울렛 파주점의 3층에 가면 푸드코트가 크게 있는데요.

그 중에서 버거스올마이트로 선택을 하였습니다.

여긴 다양한 버거를 제공하는데 미국인이 제대로 된 햄버거를

대한민국에서 맛볼 수 있도록 만든 브랜드이고요.

가장 큰 특징이 100% 소고기 패티를 그릴에 짓눌러서 익히는 100% 수제패티인 스매쉬패티입니다.

그리고 햄버거 본연의 패티와 치즈 번(빵)에 집중을 하고, 세계 제빵 경영대회 금상을 수상한 셰프와 콜라보해서

화학조미료 없는 빵을 맛볼 수 있어요.

저희는 베이컨치즈버거 세트(13,900원)와 올치즈버거 세트(14,500원)를 선택하였고

프렌치프라이즈 하나는 치킨텐더로 교환을 하였습니다.

참고로 버거스 올마이티에서는 환경을 생각해서 플라스틱을

사용하지 않고 종이 용기만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또 버거 소스를 매콤한 것과 매콤하지 않는 것 중에서 선택이 가능하다는 점도

특징이었고요.

탄산음료는 무한리필로 디스펜서를 통해서

자유롭게 떠다 마실 수 있는데요. 반갑게도 탄산수가 있어서

마음에 들었습니다.

푸드코트라 셀프로 픽업을 하고 식사를 한 뒤에는

식기 반납을 해야 하는 매장이고요.

사람이 많기 때문에 우선 자리를 잡은 뒤에 버거를 주문하는게 좋습니다.

잠시 뒤에 등장한 베이컨 버거와 올치즈버거입니다.

프렌치프라이의 양이 상당히 많아서 인상적이었네요.

그리고 버거의 크기도 큰 편입니다.

치킨텐더는 원래 2조각이 나오는데 사이즈가 좀 적다고

3조각을 튀겨 주셨어요.

그리고 소스는 치킨텐더에 나오는 소스였습니다.

손가락 길이 정도의 핑거 치킨텐더였으며

바삭바삭하게 잘 튀겨져 있었고요.

프렌치프라이는 일반적인 감자튀김으로

바삭바삭하면서도 담백해 햄버거와 함께 먹기

안성맞춤인 맛을 보여주었습니다.

그리고 버거를 살펴 보았는데요.

통통한 빵과 함께 패티가 납작하게 눌러서 만들어진 스매시 패티라

더 먹음직스럽게 보이더라고요.

치즈와 베이컨도 올라가 있고요.

푸짐한 사이즈이며 패티를 눌러서 조리를 하였지만

퍽퍽함 없이 육즙이 촉촉해 쥬시한 느낌마저 느낄 수 있었습니다.

생각보다 더 맛있더라고요.

그리고 파주아울렛맛집의 올치즈버거는 치즈의 맛과 함께

패티의 맛을 보다 잘 느낄 수 있었어요. 기본 더블 패티에 트리플로 변경을

할 수도 있고요. 싱글로도 변경이 됩니다.

치즈도 듬뿍 더해져 있고 소스와 양파 등이 들어 있는데

한입 베어 물고 깜짝 놀랐어요. 오래전의 맛있었던 빅맥을 먹는 듯한

맛을 느낄 수 있었거든요.

그리고 치킨텐더는 바삭한 튀김옷 속에 부드러우면서

야들야들한 식감을 함께 느낄 수 있었으며 짜지 않아서

만족스러웠어요.

버거 한입 먹고 탄산수 한모금 마시고,

그리고 프렌치 프라이를 케찹에 찍어서 먹으면

더 이상 바랄 음식이 없지요.

베이컨 치즈버거도 맛이 좋았으며

전체적으로 패티와 빵의 조화가 안성맞춤이라서

계속 손이 갔습니다.

크기가 제법 커서 성인 남성분들도

배부르게 식사를 할 수 있을 것 같고요.

저도 꽤 배부르게 먹어서 만족도가 두배는 더 높아졌네요.

부드러운 빵이 퍽퍽함 전혀 없었고 육즙 가득한

패티가 하나로 어루러져서 맛있는 버거 드시고 싶은 분들은

여길 방문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참고로 저는 안 매운 소스를 선택하였는데

살짝 매콤한 소스를 선택해도 맛이 좋을 것 같습니다.

그냥 먹어도 맛있는 버거이지만 프렌치프라이를

속에 넣어서 먹거나 위에 올려서 먹는 것도

맛있었고요.

다음에도 또 쇼핑도 하고 맛있는 것을 먹고 싶을 때 파주아울렛맛집에

방문해 육즙 촉촉한 햄버거를 먹어야겠습니다.

버거스올마이티 신세계아울렛 파주점

경기도 파주시 탄현면 필승로 200 파주프리미엄아울렛 3층 820호

주소 : 경기 파주시 탄현면 필승로 200 파주프리미엄아울렛 3층 820호

영업시간 : 매일 11:00 – 21:00 / 20:30 라스트오더

전화번호 : 031-8071-7125

미상유
content@feed.viewus.co.kr

댓글0

300

댓글0

[AI 추천] 랭킹 뉴스

  • 음낭 습진 가려움, 사타구니 습진 가려움 원인 및 증상 4가지 유형, 연고 및 치료 약 및 관리 방법 공유
  • 소장암 원인 및 증상 종류 및 위험인자, 소장 종양 진단 검사 및 치료 방법 등에 대하여
  • 과자포장 이상의 의미, 가치창조 디자인 시대
  • "2023년 정부가 도입한 '익금불산입'은 삼성전자를 위한 조세 전략"
  • 지난주 운동 완료!
  • 6월 24일 주식 시황 별로 없네!

[AI 추천] 공감 뉴스

  • 출판 제안이 오긴 했는데
  • 쿠쿠 정수기 전원꺼졌는데도 계속 나오는 물의 정체는?
  • "아리셀 화재 건물 2층서 시신 8구…대피 계단 이용 못한 듯"
  • 김포 맛집 갈비탕 푸짐한 삼대갈비탕
  • 아들과 첫 여행 떠난 손연재 여행룩 속 200만원대 라피아백 로에베 라탄백 여름코디
  • 등산 모임에서 얼굴 화끈거렸던 30대 사연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소장암 원인 및 증상 종류 및 위험인자, 소장 종양 진단 검사 및 치료 방법 등에 대하여
  • 음낭 습진 가려움, 사타구니 습진 가려움 원인 및 증상 4가지 유형, 연고 및 치료 약 및 관리 방법 공유
  • 레트로 열풍 편승…필름카메라 ‘펜탁스 17’ 공개
  • 갤럭시 링, 무선 이어버드처럼 ‘케이스’로 충전한다?
  • 용인특례시, 경기도 최초 ‘가상현실 스포츠 체험센터’ 개관
  • 10년만의 복귀각…리니지라이크 원조, 리니지M ‘제(대)로’ 즐겨보니…
  • “이게 어떻게 된거죠?”..내연기관은 끝이라던 지프, 예상치 못한 수요에 결국
  • “어디까지 추락하는 거야?” ‘음주 뺑소니’ 김호중, 이번에는 술 마시고 욕설에 몸싸움까지…무슨 일?
  • 꽃게 들어간 ‘풋팟퐁커리’ 예비신랑과 먹다가 ‘파혼’까지 간 여성의 사연
  • “축구대표팀 감독, 결국은 ‘국내파’로 가닥…외국인 찾는다고 4개월 날렸다”
  • ‘하이재킹’ 하정우·여진구, 여객기 납치 사건서 살아돌아온 실존 인물 직접 만났다
  • 외박 복귀 전, 밥 먹으러 식당 갔다가 공짜 ‘국밥·사이다’ 받은 군 장병의 사연

[AI 추천] 인기 뉴스

  • 음낭 습진 가려움, 사타구니 습진 가려움 원인 및 증상 4가지 유형, 연고 및 치료 약 및 관리 방법 공유
  • 소장암 원인 및 증상 종류 및 위험인자, 소장 종양 진단 검사 및 치료 방법 등에 대하여
  • 과자포장 이상의 의미, 가치창조 디자인 시대
  • "2023년 정부가 도입한 '익금불산입'은 삼성전자를 위한 조세 전략"
  • 지난주 운동 완료!
  • 6월 24일 주식 시황 별로 없네!

[AI 추천] 추천 뉴스

  • 출판 제안이 오긴 했는데
  • 쿠쿠 정수기 전원꺼졌는데도 계속 나오는 물의 정체는?
  • "아리셀 화재 건물 2층서 시신 8구…대피 계단 이용 못한 듯"
  • 김포 맛집 갈비탕 푸짐한 삼대갈비탕
  • 아들과 첫 여행 떠난 손연재 여행룩 속 200만원대 라피아백 로에베 라탄백 여름코디
  • 등산 모임에서 얼굴 화끈거렸던 30대 사연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소장암 원인 및 증상 종류 및 위험인자, 소장 종양 진단 검사 및 치료 방법 등에 대하여
  • 음낭 습진 가려움, 사타구니 습진 가려움 원인 및 증상 4가지 유형, 연고 및 치료 약 및 관리 방법 공유
  • 레트로 열풍 편승…필름카메라 ‘펜탁스 17’ 공개
  • 갤럭시 링, 무선 이어버드처럼 ‘케이스’로 충전한다?
  • 용인특례시, 경기도 최초 ‘가상현실 스포츠 체험센터’ 개관
  • 10년만의 복귀각…리니지라이크 원조, 리니지M ‘제(대)로’ 즐겨보니…
  • “이게 어떻게 된거죠?”..내연기관은 끝이라던 지프, 예상치 못한 수요에 결국
  • “어디까지 추락하는 거야?” ‘음주 뺑소니’ 김호중, 이번에는 술 마시고 욕설에 몸싸움까지…무슨 일?
  • 꽃게 들어간 ‘풋팟퐁커리’ 예비신랑과 먹다가 ‘파혼’까지 간 여성의 사연
  • “축구대표팀 감독, 결국은 ‘국내파’로 가닥…외국인 찾는다고 4개월 날렸다”
  • ‘하이재킹’ 하정우·여진구, 여객기 납치 사건서 살아돌아온 실존 인물 직접 만났다
  • 외박 복귀 전, 밥 먹으러 식당 갔다가 공짜 ‘국밥·사이다’ 받은 군 장병의 사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