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돌싱글즈5 대형 로펌 출신인 놀라운 규덕 직업

천천히 꾸준히 조회수  

돌싱글즈5 멤버 중 다들 가장 직업이 궁금한 사람이 규덕이라고 하더라고요.

워낙 어려보이는 점 때문에 그렇겠죠.

게다가 단순히 보이는 모습만 놓고 본다면 인플루언서가 아니냐고 할 정도고요.

보수적인 직업보다는 개방적인 직업이지 않을까 한 거죠.

막상 직업이 밝혀지니 다들 충격에 빠지는데요.

먼저 나이는 92년생 서른두 살이네요.

20대가 아닌가 했다는 데 확실히 어려보이긴 해요.

직업을 밝히자 완전히 깜짝놀랐습니다.

법무법인 율촌의 변호사라고 하니까요.

국내에서 내노라 하는 법무법인 중 하나이니까요.

5대 법무법인이라고 할 정도로 유명하기도 하고요.

너무 뜻밖이라 이미지와 180도 다르네요.

확실히 양복만 입었을 뿐인데 느낌이 확 다르네요.

변호사라는 이미지때문에 그럴 수도 있지만요.

뭔가 자유롭게 보인 일상복에 비해 양복을 입으니 전문가 포스가 나오네요.

더구나 M&A 관련 변호사라고 하니 더욱이요.

변호사도 나름 각자 자신만의 분야가 있는데요.

그 중에서도 엄청나게 전문분야로 진짜 큰 돈이 오고가는 분야인데 말이죠.

이제는 율촌을 나왔다고 하는데요.

돌싱글즈 일주일 전까지 율촌에 있었다고 하네요.

지금은 법인 대표가 되었다고 하는데요.

32살인데 법무법인 여러 명이 있는 대표라니!!

심지어 스펙마저도 후덜덜하네요.

서울대학교를 나왔고요.

서울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까지 졸업했으니 말이죠.

무엇하나 아쉬울 게 없네요.

계속해서 직업이 공개될텐데요.

심규덕만큼 반전있는 사람이 있을까요?

보이는 것과 완전히 다른 이미지라서 말이죠.

다들 완전히 깜짝 놀라는데요.

변호사가 여기에 있을 것이라고는 1도 생각지 못했을 듯!!

솔직히 친한 변호사가 주변에 있으면 좋죠.

뭔가 믿고 맡길 수 있는 변호사라는 뜻이니까요.

다들 뭔가 규덕을 바라보는 눈빛부터 달라진 느낌이네요!

입이 벌어질 정도의 규덕 직업과 스펙인데요.

돌싱글즈5에서 이제 어떤 변화가 불어올까요?

분명히 달라질 듯한 느낌이네요.

천천히 꾸준히
content@feed.viewus.co.kr

댓글0

300

댓글0

[AI 추천] 랭킹 뉴스

  • 음낭 습진 가려움, 사타구니 습진 가려움 원인 및 증상 4가지 유형, 연고 및 치료 약 및 관리 방법 공유
  • 소장암 원인 및 증상 종류 및 위험인자, 소장 종양 진단 검사 및 치료 방법 등에 대하여
  • "2023년 정부가 도입한 '익금불산입'은 삼성전자를 위한 조세 전략"
  • 과자포장 이상의 의미, 가치창조 디자인 시대
  • 지난주 운동 완료!
  • 6월 24일 주식 시황 별로 없네!

[AI 추천] 공감 뉴스

  • 출판 제안이 오긴 했는데
  • 쿠쿠 정수기 전원꺼졌는데도 계속 나오는 물의 정체는?
  • "아리셀 화재 건물 2층서 시신 8구…대피 계단 이용 못한 듯"
  • 김포 맛집 갈비탕 푸짐한 삼대갈비탕
  • 아들과 첫 여행 떠난 손연재 여행룩 속 200만원대 라피아백 로에베 라탄백 여름코디
  • 등산 모임에서 얼굴 화끈거렸던 30대 사연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서울의 불 끄던 소방차, 몽골 가서 임무 이어 나간다
  • [내일날씨] 전국 대체로 맑음…낮 최고 29도
  • 레트로 열풍 편승…필름카메라 ‘펜탁스 17’ 공개
  • 로지텍, 메타 퀘스트 스타일러스 ‘MX 잉크’ 선보인다
  • “이게 어떻게 된거죠?”..내연기관은 끝이라던 지프, 예상치 못한 수요에 결국
  • “어디까지 추락하는 거야?” ‘음주 뺑소니’ 김호중, 이번에는 술 마시고 욕설에 몸싸움까지…무슨 일?
  • 동탄 수백억 전세사기 부부, 1심서 징역 12년·6년 선고
  • ‘하이재킹’ 하정우·여진구, 여객기 납치 사건서 살아돌아온 실존 인물 직접 만났다
  • 외박 복귀 전, 밥 먹으러 식당 갔다가 공짜 ‘국밥·사이다’ 받은 군 장병의 사연
  • 나라 지켜주신 ‘국가유공자’ 어르신들에게 여름철 생필품 가득 담은 ‘효도 카트’ 선물한 동서식품
  • 초보 운전자가 자동차 유리창에 온더바디 ‘발을 씻자’ 뿌렸다가 발견한 놀라운 기능
  • 서울의 불 끄던 소방차, 몽골 가서 임무 이어 나간다

[AI 추천] 인기 뉴스

  • 음낭 습진 가려움, 사타구니 습진 가려움 원인 및 증상 4가지 유형, 연고 및 치료 약 및 관리 방법 공유
  • 소장암 원인 및 증상 종류 및 위험인자, 소장 종양 진단 검사 및 치료 방법 등에 대하여
  • "2023년 정부가 도입한 '익금불산입'은 삼성전자를 위한 조세 전략"
  • 과자포장 이상의 의미, 가치창조 디자인 시대
  • 지난주 운동 완료!
  • 6월 24일 주식 시황 별로 없네!

[AI 추천] 추천 뉴스

  • 출판 제안이 오긴 했는데
  • 쿠쿠 정수기 전원꺼졌는데도 계속 나오는 물의 정체는?
  • "아리셀 화재 건물 2층서 시신 8구…대피 계단 이용 못한 듯"
  • 김포 맛집 갈비탕 푸짐한 삼대갈비탕
  • 아들과 첫 여행 떠난 손연재 여행룩 속 200만원대 라피아백 로에베 라탄백 여름코디
  • 등산 모임에서 얼굴 화끈거렸던 30대 사연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서울의 불 끄던 소방차, 몽골 가서 임무 이어 나간다
  • [내일날씨] 전국 대체로 맑음…낮 최고 29도
  • 레트로 열풍 편승…필름카메라 ‘펜탁스 17’ 공개
  • 로지텍, 메타 퀘스트 스타일러스 ‘MX 잉크’ 선보인다
  • “이게 어떻게 된거죠?”..내연기관은 끝이라던 지프, 예상치 못한 수요에 결국
  • “어디까지 추락하는 거야?” ‘음주 뺑소니’ 김호중, 이번에는 술 마시고 욕설에 몸싸움까지…무슨 일?
  • 동탄 수백억 전세사기 부부, 1심서 징역 12년·6년 선고
  • ‘하이재킹’ 하정우·여진구, 여객기 납치 사건서 살아돌아온 실존 인물 직접 만났다
  • 외박 복귀 전, 밥 먹으러 식당 갔다가 공짜 ‘국밥·사이다’ 받은 군 장병의 사연
  • 나라 지켜주신 ‘국가유공자’ 어르신들에게 여름철 생필품 가득 담은 ‘효도 카트’ 선물한 동서식품
  • 초보 운전자가 자동차 유리창에 온더바디 ‘발을 씻자’ 뿌렸다가 발견한 놀라운 기능
  • 서울의 불 끄던 소방차, 몽골 가서 임무 이어 나간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