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간색전술 간동맥 색전술 간 종양 간암 치료 각 장점 단점 및 설명

건강한 삶을 리뷰하는 Heeee 조회수  


간색전술 간동맥 색전술 간 종양 간암 치료 각 장점 단점 및 설명

색전술은 간 종양의 혈액 공급을 차단하여 치료하는 치료법입니다. 간 종양은 간 동맥에서 나오는 산소가 많이 공급되는 혈액에서 번성하기 때문에, 그 공급을 차단하면 간종양이 죽을 수 있습니다. 색전술은 수술(간 절제술)이 불가능한 종양을 치료하거나 환자가 간 이식을 받을 수 있는 지점까지 종양을 “병기”로 낮추는 가교 요법으로 자주 사용됩니다. 최소한 이러한 절차는 수명을 연장하고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습니다.

간동맥 색전술

화학요법을 시행하지 않고 단독으로 색전술을 사용하는 것을 일반적인 간동맥 색전술이라고 하며, 여기서는 조영제(염료) 물질과 작은 입자의 혼합물을 간동맥에 주입하여 혈액 공급이 종양에 도달하는 것을 막습니다. 이 시술은 단순히 기계적인 수단으로 색전술(혈액 공급을 차단하고 차단)합니다. 종양 자체는 독성 물질로 치료되지 않습니다.

경동맥 화학색전술

경동맥 화학색전술(TACE)이라고도 하는 화학색전술은 종양 봉쇄에 화학요법제의 전달을 추가합니다. 화학색전술은 원발성 간암[간세포암(HCC)]과 종양에 세포독성 화학요법을 국소적으로 전달하고 혈액 공급을 차단하여 간 전이를 치료하는 데 사용됩니다.

중재적 방사선 전문의가 수행하는 최소 침습 절차입니다. 먼저, 세포독성 화학요법은 전달 카테터를 통해 종양의 혈액 공급원인 간동맥에 주입됩니다. 이로 인해 종양은 전신에 분산되는 전신 화학 요법보다 훨씬 더 높은 농도의 화학 요법에 더 오랜 시간 동안 노출됩니다. 항암화학요법의 국소 전달은 또한 탈모 및 메스꺼움과 같은 화학요법과 관련된 독성과 부작용을 크게 줄여줍니다.

두 번째 단계는 간동맥에 폐색제 또는 차단제를 주입하여 색전술 또는 차단하는 것입니다. 이들은 화학 요법과 동시에 또는 동일한 전달 카테터를 통해 후속 전달됩니다. 두 가지 효과는 종양에 독을 넣는 것과 종양의 성장에 필수적인 간 동맥에서 산소가 풍부한 혈액 공급을 차단하는 것입니다. 종양의 색전술은 또한 화학 요법의 효과를 강화(증가)시켜 둘 사이에 시너지 효과를 만듭니다.

화학색전술의 주요 장점

  • 종양은 산소와 영양분이 결핍됩니다.

  • 약물이 종양 부위에 직접 주입되기 때문에 표준 전신 화학 요법보다 20-200배 더 많은 양을 투여할 수 있습니다.

  • 동맥이 막히기 때문에 혈액이 종양을 통해 씻겨 나가지 않아 약물이 종양에 한 달 동안 지속될 수 있습니다.

  • 약물이 간에 갇혀 몸 전체를 순환하지 않기 때문에 부작용이 적습니다

약물 용출 비드(DEB TACE)

이것은 약물 용출 비드를 사용하는 TACE의 특정 응용 분야입니다. 중재적 방사선 전문의는 화학 요법 용출 비드 용액을 간 동맥의 작은 가지에 주입합니다. 직경이 약 50 μ인 이 구슬은 시간이 지남에 따라 간으로 방출되는 독소루비신과 같은 화학 요법제로 배양되었습니다.

이 염주는 간동맥의 가지를 막아 종양에 산소 공급을 차단하고 일정 기간 동안 표적 화학요법을 시차를 두고 전달합니다. 최근 연구에 따르면 DEB-TACE를 사용한 화학요법의 약 5%만이 혈류를 순환하여 전신 화학요법보다 부작용이 적습니다. 유사하게, 방사선을 방출하는 이트륨-90을 함유하는 비드는 표적화되고 내약성이 좋은 방식으로 사용될 수 있습니다.

간색전술 절차 및 과정

간 색전술은 간 종양으로 가는 혈류를 차단합니다. 중재적 방사선 전문의는 간동맥에 작은 카테터(유연한 튜브)를 끼웁니다. 그런 다음 카테터에 작은 입자를 주입합니다. 이 입자는 종양으로 가는 혈류를 차단하여 종양을 죽이는 데 도움이 됩니다. 때로는 화학 요법이나 방사성 입자(Y-90)를 종양에 직접 주입하기도 합니다.

시술1

전시술 전에 팔에 IV 라인을 배치합니다. IV를 통해 졸음을 유발하는 약물을 투여받을 수 있습니다. 약물은 통증과 불안을 조절합니다. 시술을 시작할 때 요로 카테터를 삽입해야 할 수도 있습니다.

시술2

사타구니 또는 손목의 동맥은 초음파 유도를 사용하여 선택합니다. 해당 부위를 청소하고 국소 마취제(리도카인/노보카인)로 마비시킵니다.

중재적 방사선 전문의는 형광 투시법(비디오 X-ray)을 사용하여 카테터를 간 동맥으로 안내합니다. 그런 다음 염료를 사용하여 카테터가 올바른 위치에 있는지 확인합니다. 카테터가 삽입되면 중재적 방사선 전문의는 종양으로 가는 혈류가 적절하게 멈췄는지 확인하거나 종양에 적절한 양의 화학 요법 또는 방사성 입자를 투여할 때까지 입자를 주입합니다.

시술이 끝나면 카테터를 제거하고 해당 부위를 드레싱으로 덮습니다.

시술3

후2시간에서 4시간 동안 회복 구역에 머물며 완전히 깨어 있고 시술 후 기분이 좋은지 확인합니다. 또한 사타구니의 동맥을 통해 접근하는 경우 회복 부위에 있는 동안 누워서 다리를 곧게 펴야 합니다.

다음과 같은 증상을 포함할 수 있는 “색전술 후 증후군”을 경험할 수 있습니다.

  • 메스꺼움 및/또는 구토

  • 통증은 치료 부위에 혈액 공급이 차단되기 때문에 발생할 수 있는 가장 흔한 부작용입니다

  • 이러한 부작용은 보통 3-5일 이내에 호전되며 약물로 개선될 수 있습니다

  • 또한 미열, 무기력증 및 피로감이 최대 1주일까지 지속될 수 있습니다

  • 이러한 증상이 10일 이상 지속되면 의사에게 알려야 합니다

색전술 이후 주의사항

  • 수술 부위를 24시간 동안 젖게하지 마세요. 24시간 후에 샤워를 할 수 있지만 여전히 해당 부위가 젖지 않도록 해야 합니다. 최소 7일 동안 목욕이나 수영을 해서는 안 됩니다.

  • 시술 후 5일 동안은 무거운 물건을 들지 말고 격렬한 운동을 하지 마십시오. 24시간 후에 평소와 같은 가벼운 활동을 할 수 있습니다.

  • 남녀 불문하고 임신을 시도하면 안됩니다.

  • 수유모는 젖을 먹이지 말아야 합니다.

  • 처음 24-48시간 동안 앉아서 소변을 보고 두 번 씻어냅니다.

건강한 삶을 리뷰하는 Heeee
content@feed.viewus.co.kr

댓글0

300

댓글0

[AI 추천] 랭킹 뉴스

  • 소장암 원인 및 증상 종류 및 위험인자, 소장 종양 진단 검사 및 치료 방법 등에 대하여
  • 음낭 습진 가려움, 사타구니 습진 가려움 원인 및 증상 4가지 유형, 연고 및 치료 약 및 관리 방법 공유
  • 과자포장 이상의 의미, 가치창조 디자인 시대
  • "2023년 정부가 도입한 '익금불산입'은 삼성전자를 위한 조세 전략"
  • 지난주 운동 완료!
  • 6월 24일 주식 시황 별로 없네!

[AI 추천] 공감 뉴스

  • 출판 제안이 오긴 했는데
  • 쿠쿠 정수기 전원꺼졌는데도 계속 나오는 물의 정체는?
  • "아리셀 화재 건물 2층서 시신 8구…대피 계단 이용 못한 듯"
  • 김포 맛집 갈비탕 푸짐한 삼대갈비탕
  • 아들과 첫 여행 떠난 손연재 여행룩 속 200만원대 라피아백 로에베 라탄백 여름코디
  • 등산 모임에서 얼굴 화끈거렸던 30대 사연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서울의 불 끄던 소방차, 몽골 가서 임무 이어 나간다
  • [내일날씨] 전국 대체로 맑음…낮 최고 29도
  • 레트로 열풍 편승…필름카메라 ‘펜탁스 17’ 공개
  • 로지텍, 메타 퀘스트 스타일러스 ‘MX 잉크’ 선보인다
  • “이게 어떻게 된거죠?”..내연기관은 끝이라던 지프, 예상치 못한 수요에 결국
  • “어디까지 추락하는 거야?” ‘음주 뺑소니’ 김호중, 이번에는 술 마시고 욕설에 몸싸움까지…무슨 일?
  • 동탄 수백억 전세사기 부부, 1심서 징역 12년·6년 선고
  • ‘하이재킹’ 하정우·여진구, 여객기 납치 사건서 살아돌아온 실존 인물 직접 만났다
  • 외박 복귀 전, 밥 먹으러 식당 갔다가 공짜 ‘국밥·사이다’ 받은 군 장병의 사연
  • 나라 지켜주신 ‘국가유공자’ 어르신들에게 여름철 생필품 가득 담은 ‘효도 카트’ 선물한 동서식품
  • 초보 운전자가 자동차 유리창에 온더바디 ‘발을 씻자’ 뿌렸다가 발견한 놀라운 기능
  • 서울의 불 끄던 소방차, 몽골 가서 임무 이어 나간다

[AI 추천] 인기 뉴스

  • 소장암 원인 및 증상 종류 및 위험인자, 소장 종양 진단 검사 및 치료 방법 등에 대하여
  • 음낭 습진 가려움, 사타구니 습진 가려움 원인 및 증상 4가지 유형, 연고 및 치료 약 및 관리 방법 공유
  • 과자포장 이상의 의미, 가치창조 디자인 시대
  • "2023년 정부가 도입한 '익금불산입'은 삼성전자를 위한 조세 전략"
  • 지난주 운동 완료!
  • 6월 24일 주식 시황 별로 없네!

[AI 추천] 추천 뉴스

  • 출판 제안이 오긴 했는데
  • 쿠쿠 정수기 전원꺼졌는데도 계속 나오는 물의 정체는?
  • "아리셀 화재 건물 2층서 시신 8구…대피 계단 이용 못한 듯"
  • 김포 맛집 갈비탕 푸짐한 삼대갈비탕
  • 아들과 첫 여행 떠난 손연재 여행룩 속 200만원대 라피아백 로에베 라탄백 여름코디
  • 등산 모임에서 얼굴 화끈거렸던 30대 사연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서울의 불 끄던 소방차, 몽골 가서 임무 이어 나간다
  • [내일날씨] 전국 대체로 맑음…낮 최고 29도
  • 레트로 열풍 편승…필름카메라 ‘펜탁스 17’ 공개
  • 로지텍, 메타 퀘스트 스타일러스 ‘MX 잉크’ 선보인다
  • “이게 어떻게 된거죠?”..내연기관은 끝이라던 지프, 예상치 못한 수요에 결국
  • “어디까지 추락하는 거야?” ‘음주 뺑소니’ 김호중, 이번에는 술 마시고 욕설에 몸싸움까지…무슨 일?
  • 동탄 수백억 전세사기 부부, 1심서 징역 12년·6년 선고
  • ‘하이재킹’ 하정우·여진구, 여객기 납치 사건서 살아돌아온 실존 인물 직접 만났다
  • 외박 복귀 전, 밥 먹으러 식당 갔다가 공짜 ‘국밥·사이다’ 받은 군 장병의 사연
  • 나라 지켜주신 ‘국가유공자’ 어르신들에게 여름철 생필품 가득 담은 ‘효도 카트’ 선물한 동서식품
  • 초보 운전자가 자동차 유리창에 온더바디 ‘발을 씻자’ 뿌렸다가 발견한 놀라운 기능
  • 서울의 불 끄던 소방차, 몽골 가서 임무 이어 나간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