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이호준의 문화 ZIP] 회화 속의 음악 – 거리의 악기 ‘허디 거디’

위메이크뉴스 조회수  

네 명의 거리 음악가들이 난투를 벌이고 있습니다. 르네상스 오보에(숌)로 상대의 목을 누르려 하는 사람의 오른손에는 레몬이 들려 있네요. 

1.jpg
조르주 드 라 투르(Georges de La Tour)의 작품 ‘음악가들의 난투(The Musicians’ Brawl)’ 이미지 출처=위키피디아

이 사람은 상대방이 거짓 장님 행세를 한다고 확신을 해, 눈에 레몬즙을 짜 넣으려는 것입니다. 고통에 비명을 지른다면 그가 거짓 장님 행세를 했다는 것이 증명되겠죠. 그 장님 악사는 오른손에 칼을 들고 자신을 방어하려고 하는 중입니다. 그가 어깨에 메고 있는 것은 ‘허디거디(Hurdy Gurdy)’라는 악기입니다.

그 뒤에 여인은 기도를 하는지 아니면 사람들에게 도움을 요청하는지 지팡이를 꼭 쥔 채 울며불며 어쩔 줄 몰라 하고 있네요. 그녀의 시선이 다른 곳을 바라보고 있고, 눈동자가 사팔인 것을 봐선 정말 장님 부부인가하는 생각도 듭니다.

바로 뒤에 현악기와 백파이프를 들고 있는 사람들은 앞의 상황을 즐기고 있는 듯 야비한 표정을 짓고 있습니다. 아마도 이들은 좋은 몫을 놓고 다투었거나 동정을 더 많이 받아 수입이 좋은 장님 악사를 질투해 벌어진 싸움 일 것입니다.

11.jpg
라투르의 작품 속 악기 ‘허디 거디(Hurdy Gurdy)’ 이미지 출처=위키피디아

조르주 드 라 투르(Georges de La Tour)의 작품 ‘음악가들의 난투(The Musicians’ Brawl)’는 1620년에서 1630년 사이에 제작한 캔버스에 그린 유화입니다. 예전에는 카라바조(Caravaggio)의 작품으로 알고 있었을 만큼 라 투르의 작품과 빛에 의한 대비를 강조한 부분이 유사한 특징을 보입니다.

하지만 라 투르의 작품은 카라바조의 작품만큼 성서적 스토리텔링이 강하지는 않다고 합니다.

라투르의 작품 속에서 오늘 주목하는 것은 ‘허디거디(Hurdy Gurdy)’라는 악기입니다. 칼을 쥐고 있는 장님 악사의 어깨에 매달려 있는 것은 ‘허디거디’라는 악기로 중세기부터 개발돼 왔습니다. 

111.jpg
‘거지들의 악기’로 불린 ‘허디거디(Hurdy Gurdy)’ 이미지 출처=위키피디아

‘거지들의 악기’로 불릴 만큼 거리의 악사들이 주로 사용하는 이 악기는 한 손으로 휠을 돌리고 그 안에서 현과 마찰된 휠이 화음을 냅니다. 

그리고 왼손으로는 작은 건반을 눌러서 멜로디 음을 내는 형식입니다. 이 악기의 역사는 무려 천년이나 됐지만 그 포지션이 ‘거지의 악기’였기 때문에 그다지 각광을 받지 못했고 지금은 아일랜드풍의 음악으로 많이 애용되고 있다고 하네요. 

1111.jpg
개와 함께 있는 허디거디 연주자 이미지 출처=위키피디아

라 투르는 이 거리의 악사들과 허디거디 악기를 여러 번 작품에 담았는데요. ‘소외된 거리의 최하층민을 표현해서 시대정신을 담고 싶었던 것일까? 아니면 단지 모델로 섭외하기가 쉬웠고 또 소품까지 들고 다니는 일타쌍피의 효과가 있기 때문이었을까’하고 추측을 해 봅니다. 

귀족 사회와 밀접한 관계를 맺고 있는 음악가들은 이 악기에 관심을 두지 않았을 것은 당연한 이치였겠지만 프란츠 슈베르트만큼은 예외였네요.

그는 여행에서 돌아온 어느 날 추운 거리에서 신발도 신지 못한 채 ‘드렐라이어(독일식 허디거디 표현)를 연주하고 있는 악사를 보고 그 쓸쓸함, 외로움에 동질감을 느껴 작곡을 했습니다.

그 곡이 ‘겨울 나그네(Winterreise, D.911)’ 24 번째 곡 거리의 악사(Der Leiermann)입니다.

lee.png
글=이호준 문화칼럼니스트
위메이크뉴스
content@feed.viewus.co.kr

댓글0

300

댓글0

[AI 추천] 랭킹 뉴스

  • 강원도 춘천가볼만한곳 드라이브 춘천 여행코스 best 3 (소양강스카이워크, 삼악산 케이블
  • 꾸준히 사업확장 중인 플럭서스…지난 6일 볼리비아 석유회사 인수
  • 호주 여행! 대한항공 모닝캄 비즈니스 타고 힐링 + 라운지(호주관광청 본청)
  • 인사이드 아웃 2, 쿠키 있을까? 관람평, 팝업, 특전, 캐릭터 정보까지!
  • 6월 14일 주가상승률 시황 사조의 날
  • 불타기 성공

[AI 추천] 공감 뉴스

  • 선풍기에 '이것'을 바르세요! 여름 내내 청소가 필요 없습니다
  • 아이스크림 그냥 냉동실에 넣지 마세요! 의외로 잘 모르는 여름철 꿀팁 3
  • 힙한 채정안 OOTD 아식스 운동화와 코디한 블랙 원피스 브랜드는?
  • 송혜교 데일리룩 여행패션 속 10만원대 찐애정템 여자 흰 셔츠 코디
  • 명예회장 건강이상설에 현대차그룹 주가 들썩…"풍문은 사실무근"
  • 18일 휴진신고 의료기관은 전체 명령대상 의료기관의 4%에 불과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처음 만나는 발칸 반도, 검증된 인솔자와 함께 떠나볼까
  • 인기 급상승! 가장 아름다운 유럽 여행지 베스트 13
  • 어도비, 사용자 혼란 불러일으킨 ‘약관 개정’ 해명해
  • 불안하면 꺼…AI 윈도우 ‘리콜’, 사용자 선택지로
  • “진짜 어질어질하겠네”..저렴한 中전기차 쏟아지자 日 또한 ‘혼비백산’
  • 처음 만나는 발칸 반도, 검증된 인솔자와 함께 떠나볼까
  • 더 이상 다낭과 패키지 여행이 아니다! 호이안 명소 4
  • 강원도 춘천가볼만한곳 드라이브 춘천 여행코스 best 3 (소양강스카이워크, 삼악산 케이블
  • 악랄하다…40대 여성 숨지게한 사채업자가 경찰에 붙잡혔다
  • ‘둘째 임신’ 이정현 남편 땅콩빵 레시피… 엄마 생각난다
  • ‘편스토랑’ 남윤수 매콤새콤 ‘불닭냉면’ 레시피…이게 되네
  • 호주 여행! 대한항공 모닝캄 비즈니스 타고 힐링 + 라운지(호주관광청 본청)

[AI 추천] 인기 뉴스

  • 강원도 춘천가볼만한곳 드라이브 춘천 여행코스 best 3 (소양강스카이워크, 삼악산 케이블
  • 꾸준히 사업확장 중인 플럭서스…지난 6일 볼리비아 석유회사 인수
  • 호주 여행! 대한항공 모닝캄 비즈니스 타고 힐링 + 라운지(호주관광청 본청)
  • 인사이드 아웃 2, 쿠키 있을까? 관람평, 팝업, 특전, 캐릭터 정보까지!
  • 6월 14일 주가상승률 시황 사조의 날
  • 불타기 성공

[AI 추천] 추천 뉴스

  • 선풍기에 '이것'을 바르세요! 여름 내내 청소가 필요 없습니다
  • 아이스크림 그냥 냉동실에 넣지 마세요! 의외로 잘 모르는 여름철 꿀팁 3
  • 힙한 채정안 OOTD 아식스 운동화와 코디한 블랙 원피스 브랜드는?
  • 송혜교 데일리룩 여행패션 속 10만원대 찐애정템 여자 흰 셔츠 코디
  • 명예회장 건강이상설에 현대차그룹 주가 들썩…"풍문은 사실무근"
  • 18일 휴진신고 의료기관은 전체 명령대상 의료기관의 4%에 불과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처음 만나는 발칸 반도, 검증된 인솔자와 함께 떠나볼까
  • 인기 급상승! 가장 아름다운 유럽 여행지 베스트 13
  • 어도비, 사용자 혼란 불러일으킨 ‘약관 개정’ 해명해
  • 불안하면 꺼…AI 윈도우 ‘리콜’, 사용자 선택지로
  • “진짜 어질어질하겠네”..저렴한 中전기차 쏟아지자 日 또한 ‘혼비백산’
  • 처음 만나는 발칸 반도, 검증된 인솔자와 함께 떠나볼까
  • 더 이상 다낭과 패키지 여행이 아니다! 호이안 명소 4
  • 강원도 춘천가볼만한곳 드라이브 춘천 여행코스 best 3 (소양강스카이워크, 삼악산 케이블
  • 악랄하다…40대 여성 숨지게한 사채업자가 경찰에 붙잡혔다
  • ‘둘째 임신’ 이정현 남편 땅콩빵 레시피… 엄마 생각난다
  • ‘편스토랑’ 남윤수 매콤새콤 ‘불닭냉면’ 레시피…이게 되네
  • 호주 여행! 대한항공 모닝캄 비즈니스 타고 힐링 + 라운지(호주관광청 본청)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