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방배에서 반포까지!

천천히 꾸준히 조회수  

1.

얼마만이지 모르겠습니다.

진짜 오랫만에 방배와 반포를 돌았네요.

그동안 진짜 많이 변했더라고요.

예전에는 엄청 많이 다녔던 곳인데요.

2.

방배역에서 사당역 가는 길도 자주 갔고요.

특히나 거기서 오르막 언덕은 꽤 가파르죠.

그곳을 걸었던 추억도 많이 나고요.

그곳에서 내방역으로 가는 곳도 그렇고요.

3.

곳곳이 그동안 지지부진했던 곳이 전부 공사중이더라고요.

작년에 갔을 때만 해도 공사 전이었던 걸로 기억하는데요.

한참 빈집이라는 푯말이 있던 거 같았는데요.

이번에 가니 커다란 가림막으로 안에는 공사중이더라고요.

4.

그곳에서 반포를 방향을 틀었죠.

사실 이곳들은 예전에 아주 자주 걷던 곳입니다.

강남역에서 출발해서 사당역까지 걸었죠.

그럴 때 다양한 코스로 걸었는데요.

5.

그럴 때 음악을 들으며 걸었습니다.

음악 들으며 따라하기도 하고요.

남들 모르게 조용히 몸을 흔들기도 했는데요.

그랬던 곳도 전부 이제는 변했더라고요.

6.

특히나 반포주공 앞은 20년 전에도 자주 지나갔는데요.

당시에는 버스로 좀 지나가긴 했지만요.

이번에 가니 전부 공사중이더라고요.

확실히 엄청 넓어 완성되면 볼 만하겠더라고요.

7.

그 길을 따라 고터방향으로 갔죠.

래미안 원펜타스는 이국적인 느낌이더라고요.

건축물이 한국같지 않은 느낌이었습니다.

그길 따라 아크로리버파크를 지나갔고요.

8.

항상 버스를 타고 봤던 원베일리가 있더군요.

버스타고 반포대교를 갈 때 늘 봤거든요.

건물이 하나씩 올라갈 때마다요.

작년에 다 올라간 건 확인 했는데요.

9.

최근에 그쪽 방향으로 버스를 탄 적이 없어서.

원베일리 내부는 오늘 처음 들어갔네요.

확실히 신축이라 좋긴 좋더라고요.

거기에 대단지라 또 좋고요.

10.

당분간 특별한 일이 없다면 대장일 듯하네요.

간만에 이 근처를 걸어다녔는데요.

여러 추억이 많이 떠오르더라고요.

이쪽이 전부 많이 변경되어 간만에 보는 재미도 있었네요.

새로운 게 생기니 보는 재미가 색다르네요.

천천히 꾸준히
content@feed.viewus.co.kr

댓글0

300

댓글0

[AI 추천] 랭킹 뉴스

  • “우체국 집배원입니다, 카드 어디로 배송해드릴까요?” 보이스피싱 조심
  • 안중근 된 현빈… ‘하얼빈’, 베일 벗었다
  • [박스오피스] ‘탈주’ 3주 차 주말 극장가 접수… ‘인사이드 아웃 2’ 800만 돌파
  • 젊은 공무원 퇴직 심각성 지적한 황우여
  • [정당지지율] 국민의힘-민주당, 10주 만에 오차범위 밖 격차
  • [통신 요모조모] KT, 관광객 통합 로밍 서비스 ‘코리아 투어팩’ 마련 外

[AI 추천] 공감 뉴스

  • 본강원 ‘생유환’ 원재료 효능 유지 진공저온 농축 공법 제조 주목
  • [통신 요모조모] KT, 관광객 통합 로밍 서비스 ‘코리아 투어팩’ 마련 外
  • ‘K-브랜드지수’ 아파트 부문 TOP10 발표 '1위 힐스테이트'
  • [윤석열 국정지지율] 15주 만에 30%대 중반 기록
  • 부평역2차술집 이자카야 우규 부평점 육회에 육사시미 연어 안주에 하이볼 까지 한번에 즐길 수 있는 맛도리 세트 추천
  • 대학로 소극장 학전 이끈 '아침 이슬' 가수 김민기 별세

당신을 위한 인기글

  • 팀버랜드, ‘모션 레인지’ 컬렉션으로 아웃도어의 새 지평 연다
  • 너무 예뻐서 드라마 감독이 7살에 데뷔시킨 여배우
  • 넷플릭스, 메타 퀘스트용 앱 지원 중단했다
  • 애플 ‘M4 맥북’ 연말 출시 가능성 높아졌다
  • 이혼 소송 중인 최태원, “아들과 어깨동무 뉴스 돼 당혹…이런 상황까지 온 것에 책임감 느껴”
  • GIST, 레이저‧광기술 여름학교 성황리 마무리
  • 우체통은 편지만 전달?…”폐의약품까지 회수”
  • 세정그룹, 300가구가 새 삶을 얻을 따뜻한 손길
  • KERI, 3D 프린팅된 나노 구조 발광 패턴 규명
  • GIST, 원하는 크기와 모양으로 재단 가능한 ‘나노반응기’ 개발
  • 남편 전여친과 여행가기 vs 전남친 아내와 여행가기, 어느 쪽이 보살?
  • 나이키, ‘아무나 오를 수 없는 승자의 자리’ 캠페인 공개

[AI 추천] 인기 뉴스

  • “우체국 집배원입니다, 카드 어디로 배송해드릴까요?” 보이스피싱 조심
  • 안중근 된 현빈… ‘하얼빈’, 베일 벗었다
  • [박스오피스] ‘탈주’ 3주 차 주말 극장가 접수… ‘인사이드 아웃 2’ 800만 돌파
  • 젊은 공무원 퇴직 심각성 지적한 황우여
  • [정당지지율] 국민의힘-민주당, 10주 만에 오차범위 밖 격차
  • [통신 요모조모] KT, 관광객 통합 로밍 서비스 ‘코리아 투어팩’ 마련 外

[AI 추천] 추천 뉴스

  • 본강원 ‘생유환’ 원재료 효능 유지 진공저온 농축 공법 제조 주목
  • [통신 요모조모] KT, 관광객 통합 로밍 서비스 ‘코리아 투어팩’ 마련 外
  • ‘K-브랜드지수’ 아파트 부문 TOP10 발표 '1위 힐스테이트'
  • [윤석열 국정지지율] 15주 만에 30%대 중반 기록
  • 부평역2차술집 이자카야 우규 부평점 육회에 육사시미 연어 안주에 하이볼 까지 한번에 즐길 수 있는 맛도리 세트 추천
  • 대학로 소극장 학전 이끈 '아침 이슬' 가수 김민기 별세

당신을 위한 인기글

  • 팀버랜드, ‘모션 레인지’ 컬렉션으로 아웃도어의 새 지평 연다
  • 너무 예뻐서 드라마 감독이 7살에 데뷔시킨 여배우
  • 넷플릭스, 메타 퀘스트용 앱 지원 중단했다
  • 애플 ‘M4 맥북’ 연말 출시 가능성 높아졌다
  • 이혼 소송 중인 최태원, “아들과 어깨동무 뉴스 돼 당혹…이런 상황까지 온 것에 책임감 느껴”
  • GIST, 레이저‧광기술 여름학교 성황리 마무리
  • 우체통은 편지만 전달?…”폐의약품까지 회수”
  • 세정그룹, 300가구가 새 삶을 얻을 따뜻한 손길
  • KERI, 3D 프린팅된 나노 구조 발광 패턴 규명
  • GIST, 원하는 크기와 모양으로 재단 가능한 ‘나노반응기’ 개발
  • 남편 전여친과 여행가기 vs 전남친 아내와 여행가기, 어느 쪽이 보살?
  • 나이키, ‘아무나 오를 수 없는 승자의 자리’ 캠페인 공개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