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중매 초혼 나이 男 36.9세, 女 33.9세… 20년전보다 3살 높아져

위메이크뉴스 조회수  

결혼정보회사 듀오에서는 어떤 사람들이 결혼할까?

듀오 이미지.jpg
사진=듀오 제공

결혼정보회사 듀오(대표 박수경)가 성혼회원 4만9천여명 중 최근 2년 사이(2022년 6월~2024년 5월) 혼인한 초혼 부부 3,774명(1,887쌍)을 표본 조사한 결과를 토대로 ‘2024년 혼인통계분석 보고서’를 발표했다.

듀오의 성혼 남성 표준모델은 ▲36.9세 ▲연소득 7,000만원 ▲4년제 대졸 ▲신장 176cm ▲일반 사무직 종사자, 여성 표준모델은 ▲33.9세 ▲연소득 4,500만원 ▲4년제 대졸 ▲신장 162.9cm ▲일반 사무직 종사자로 나타났다.

[듀오] 2024 성혼표준모델_초혼.jpg

■ 결혼 늦게 하는 미혼남녀… 초혼 연령 男 36.9세, 女 33.9세

듀오의 성혼회원 평균 초혼 연령은 남성 36.9세, 여성 33.9세로 전년과 동일했다. 19년 전(2005년 남 33.8세, 여 30.4세)과 비교해 남성은 3.1세, 여성은 3.5세 상승했으며, 올해 통계청이 발표한 평균 초혼 나이(남 34세, 여 31.5세)보다는 남녀 각각 2.9세, 2.4세씩 높았다.

65.jpg
초혼 연령 분포(2005년, 2024년 비교)

초혼 부부의 평균 나이차는 2.9세이다. 남편이 연상인 부부가 86.0%로 대다수였고, ‘남성이 4살 연상’인 커플이 전체의 17.6%로 가장 많았다. 동갑 부부는 8.2%, 여성 연상 부부는 5.8%였다. 여성 연상 부부와 남녀 동갑 부부의 비율은 19년 전(연상 1.3%, 동갑 3.7%) 대비 각각 4.5%p씩 상승했다. 여성 연상의 경우, 전년(5.2%) 대비 소폭 상승했으나 올해 통계청이 발표한 여성 연상 커플(19.4%)보다는 적은 수치였다.

■ 연소득 男 7,000만원, 女 4,500만원

초혼 남성의 중위소득은 7천만원, 여성은 4천5백만원이다. 소득구간별로 나누어 보면, 남성은 ‘1억원 이상’(24.1%)과 ‘5,000만~6,000만원 미만’(16.6%), 여성은 ‘3,000만~4,000만원 미만’(25.6%)과 ‘4,000만~5,000만원 미만’(25.0%)이 많았다. 연 8,000만원 이상의 고소득자는 남성의 39.3%, 여성의 10.4%를 차지했다.

부부 간 연소득은 남편이 더 높은 경우가 81.3%로 아내가 더 높은 경우(16.3%)보다 5배가량 많았다. 아내의 연소득이 더 높은 경우는 전년(15.0.%) 대비 1.3%p 상승했다.

[듀오] 2005-2024 성혼표준모델 비교.jpg

 

■  부부 5쌍 중 3쌍은 동일 학력과 결혼

초혼 남녀 과반은 ‘4년제 대졸자’(남 68.2%, 여 69.4%)였다. 이어 ‘대학원 졸업 이상’(남 25.6%, 여 21.7%), ‘전문대 졸업’(남 4.5%, 여 7.1%), ‘고등학교 졸업’(남 1.8%, 여 1.7%) 순으로 집계됐다.

초혼 부부의 58.3%는 동일한 학력의 배우자와 결혼했다. 이 중 부부 모두 4년제 대학 졸업자인 경우가 전체의 48.9%를 차지해 가장 많았다. ‘남편의 학력이 더 높은 커플’은 24.0%, ‘아내의 학력이 더 높은 커플’은 17.7%다.

■  성혼회원 직업 1~2위 ‘일반 사무직’, ‘공무원, 공사’… 3위는 男 ‘의사, 약사’, 女 ‘교사’

듀오 성혼회원의 직종으로는 ‘일반 사무직’(남 38.5%, 여 26.7%)과 ‘공무원·공사(남 15.2%, 여 15.0%)’의 비율이 가장 높았다. 뒤이어 남성은 ‘의사·약사’(12.3%), ‘사업가·자영업자’(8.9%), ‘일반 연구원’(3.9%) 순이었다. 여성은 공무원·공사직 다음으로 ‘교사’(12.2%), ‘의사·약사’(7.5%), ‘간호사·의료사’(7.0%)가 잇따랐다.

배우자 직업 결합을 분석한 결과, 높은 분포를 보인 ‘일반 사무직’과의 혼인이 성별과 직종을 막론하고 대체로 상위에 올랐다.

다만 전문직과 공직의 경우, 유사 직종 간의 결합을 선호하는 양상을 보였다.

‘의사·약사’의 경우에는 동일 직종의 배우자와 혼인하는 경향이 여전히 뚜렷했다. ‘의사·약사’인 회원(남 232명, 여 142명)의 배우자 직업 1위는 모두 ‘의사·약사’(아내 25.9%, 남편 42.3%)로 나타났다.

‘공무원·공사’와 ‘교사’ 직업 간의 결합도 돋보였다. ‘공무원·공사직’ 남성(287명)의 아내 직업 1·2위는 각각 ‘공무원·공사’(28.9%)와 ‘교사’(16.7%)가 차지했으며, ‘공무원·공사직’ 여성(283명)과  ‘교사직’ 여성(230명)의 남편 직업 또한 일반 사무직 다음으로 ‘공무원·공사’(각각 29.3%, 20.9%)가 가장 많았다..

659.jpg
듀오 성혼회원 직업

■ 거주지, 종교, 신장

거주지에 따른 결합에서는 ‘동일 지역 거주자’와 혼인한 부부가 95.3%로 압도적으로 많다. ‘타 지역 거주자’와의 혼인은 4.7%에 그쳐, 물리적 거리가 성혼에 중요한 영향을 미친다고 볼 수 있다.

종교에 따라서는 ‘무교인 간의 결혼’이 64.9%로 가장 많았고, ‘종교인과 무교인 간의 결혼’(27.0%), ‘동일 종교인 간의 결혼’(6.8%)이 뒤를 이었다. 같은 종교가 아니더라도 무교인을 수용해 혼인하는 경우가 많았다.

남성의 평균 신장은 176.0cm, 여성의 평균 신장은 162.9cm로, 부부의 평균 키 차이는 약 13.1cm였다.

■ 결혼정보회사에서 만나도 평범한 연애 후 결혼… 평균 1년 3개월 교제

듀오의 회원이 소개로 처음 만나 결혼하기까지는 평균 14.8개월이 소요됐다. 교제 기간은 2005년(9.5개월), 2023년(14.4개월) 집계 결과보다 늘어났다. ‘결혼정보회사에서 만난 커플은 연애 없이 빠르게 결혼한다’는 편견과 달리, 대부분의 회원(94.2%)이 7개월 이상의 연애 기간을 거쳤다. 과반(54.8%)은 1년이 넘게 교제 후 결혼했다. 최장 교제 기간은 12년 7개월이었다.

위메이크뉴스
content@feed.viewus.co.kr

댓글0

300

댓글0

[AI 추천] 랭킹 뉴스

  • 컴투스, 일본 야구게임 시장 공략… 코나미와 경쟁 나선다
  • 더할 나위 없는 호황기인데… HD현대중공업, 예사롭지 않은 노사갈등 기류
  • 현대건설, 상반기 매출 17조… 전년 동기比 30.1% 증가
  • 엘리트학생복, ‘프리미엄브랜드지수’ 학생복 부문 16년 연속 1위
  • 효성티앤에스, 최방섭 신임 대표이사 선임
  • 보람컨벤션 제2회 웨딩초대전 성료

[AI 추천] 공감 뉴스

  • 더스윙, 디어 공유킥보드 자산양수… 규제 강화 속 생존 위한 연대
  • 보람컨벤션 제2회 웨딩초대전 성료
  • 롯데호텔앤리조트, 2024프리미엄브랜드지수 ‘13년 연속 1위 수상’ 쾌거
  • 제주 드림타워 ‘한컬렉션’, 해외고객 증가에 발맞춰 영업시간 연장
  • 이디야커피-iM 뱅크, ‘역외지역 개인 마케팅 활성화 위한 업무협약’ 체결
  • S-OIL, 마포사옥서 매주 ‘정오의 작은 음악회’ 개최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외출 후 엄마 혼자 들어오자 눈치 주는 개…’아빠는 어디 갔개?’
  • “운전자들 싹 털리겠네” 경찰, 후면 단속 카메라 대량 도입한다!
  • 웨어OS 5, 오래된 워치 페이스 사용 어렵다
  • ‘키보드 올인원 PC’ 이런 폼팩터는 처음
  • 위기에도 주요 서비스 건재…작년 카톡·카카오T 이용률 압도적
  • 올여름 바지 위 치트키가 될 이 주얼리
  • 올 여름엔 보다 지적인 공간에서 피서를! 이색 도서관 3 #가볼만한곳
  • 활용도 200%! 스트라이프 셔츠 하나로 여름 나는 법
  • 외출 후 엄마 혼자 들어오자 눈치 주는 개…’아빠는 어디 갔개?’
  • 동서식품, 폭염 취약계층 위한 ‘시원한 화채 만들기’ 봉사활동 진행
  • “엄마보다 일본어 잘해”… 4개 국어하는 ‘영재’ 아들 로하에 어깨 으쓱하는 정준하
  • 단단히 뭉친 ‘종아리 알’… 치약 짜듯 시원하게 없애줄 마법의 종아리 마사지 (영상)

[AI 추천] 인기 뉴스

  • 컴투스, 일본 야구게임 시장 공략… 코나미와 경쟁 나선다
  • 더할 나위 없는 호황기인데… HD현대중공업, 예사롭지 않은 노사갈등 기류
  • 현대건설, 상반기 매출 17조… 전년 동기比 30.1% 증가
  • 엘리트학생복, ‘프리미엄브랜드지수’ 학생복 부문 16년 연속 1위
  • 효성티앤에스, 최방섭 신임 대표이사 선임
  • 보람컨벤션 제2회 웨딩초대전 성료

[AI 추천] 추천 뉴스

  • 더스윙, 디어 공유킥보드 자산양수… 규제 강화 속 생존 위한 연대
  • 보람컨벤션 제2회 웨딩초대전 성료
  • 롯데호텔앤리조트, 2024프리미엄브랜드지수 ‘13년 연속 1위 수상’ 쾌거
  • 제주 드림타워 ‘한컬렉션’, 해외고객 증가에 발맞춰 영업시간 연장
  • 이디야커피-iM 뱅크, ‘역외지역 개인 마케팅 활성화 위한 업무협약’ 체결
  • S-OIL, 마포사옥서 매주 ‘정오의 작은 음악회’ 개최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외출 후 엄마 혼자 들어오자 눈치 주는 개…’아빠는 어디 갔개?’
  • “운전자들 싹 털리겠네” 경찰, 후면 단속 카메라 대량 도입한다!
  • 웨어OS 5, 오래된 워치 페이스 사용 어렵다
  • ‘키보드 올인원 PC’ 이런 폼팩터는 처음
  • 위기에도 주요 서비스 건재…작년 카톡·카카오T 이용률 압도적
  • 올여름 바지 위 치트키가 될 이 주얼리
  • 올 여름엔 보다 지적인 공간에서 피서를! 이색 도서관 3 #가볼만한곳
  • 활용도 200%! 스트라이프 셔츠 하나로 여름 나는 법
  • 외출 후 엄마 혼자 들어오자 눈치 주는 개…’아빠는 어디 갔개?’
  • 동서식품, 폭염 취약계층 위한 ‘시원한 화채 만들기’ 봉사활동 진행
  • “엄마보다 일본어 잘해”… 4개 국어하는 ‘영재’ 아들 로하에 어깨 으쓱하는 정준하
  • 단단히 뭉친 ‘종아리 알’… 치약 짜듯 시원하게 없애줄 마법의 종아리 마사지 (영상)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