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스팸을 뜨거운 물에 담궜을 뿐인데.. 벌어진 놀라운 일!

퓨어비프 조회수  

스팸 쉽게 꺼내기

스팸-빼는법
스팸 빼는법 꿀팁

밥상 위에 빠질 수 없는 반찬 바로 스팸이죠. 보통 통조림에 들어 있기 때문에 빼서 먹을 때 불편함이 있을 수 밖에 없어요. 그래서 오늘은 스팸을 뜨거운물에 담궈 쉽게 꺼낼 수 있는 방법에 대해 알려드릴께요.

 

반응형

 

빠지지 않는 문제점


스팸 안을 보면 보통 기름으로 되어 있어요. 이 기름이 굳게 되면 통에 딱 달라 붙게 되어 빼기가 힘든데요. 특히 냉장 보관을 하거나 추운 겨울날에는 기름이 더욱 단단하게 굳어 빼는 것이 쉽지 않아요.

 

그렇다고 젓가락이나 칼 등으로 빼려고 하면 쉽게 빠지지도 않고 오히려 통이 망가지거나 내용물이 망가질 수 있는데요. 이제는 더 이상 고생하지 마시고 이렇게 하세요.

 

스팸 뜨거운물에 담궈 쉽게 빼내기

스팸-뜨거운물

이렇게 딱딱하게 굳어 버린 기름을 녹이는데 좋은 것이 바로 뜨거운 물이에요. 먼저 물을 팔팔 끓이세요. 그리고 통조림 그대로 스팸을 담궈 주세요. 약 20~30초만 기다리면 되는데요. 그러면 기름이 녹아 아주 손쉽게 뺄 수 있게 된답니다.

 


접시에 통조림을 아래로 두고 한번 빼 보았어요. 그러면 보시다 시피 쏙 하고 덩어리만 빠져나오는 것을 보실 수 있답니다.

 


이제 뺄 때 고생하지 마시고 뜨거운물 하나로 아주 손쉽게 빼서 맛있는 식사 하시길 바랄께요.

퓨어비프
content@feed.viewus.co.kr

댓글0

300

댓글0

[AI 추천] 랭킹 뉴스

  • 집에서 소주안주, 강판 갈아 감자전 만들기
  • 스타벅스 창업자 하워드 슐츠의 아이디어로 만든 ‘올레아토’
  • 미녀와 순정남 36회 드디어 안경을 벗은 박도라
  • 대통령실, 바이든 사퇴에 “한미동맹, 미국 내 지지 초당적”
  • 당 대표 연임 성공한 조국… “‘차세대 DJ’‧‘새로운 노무현’ 영입하겠다”
  • 예상보다 낮은 여당 전대 투표율… 나경원 "한동훈 바람 없다"

[AI 추천] 공감 뉴스

  • 낮과 밤이 다른 그녀 12회 미진이 임순으로 변한 이유 밝혀지다
  • 카카오 ‘초유의 위기’… 김범수 창업자, 오늘 구속 갈림길
  • [K-제약바이오] JW중외제약, 2024 JW성천상에 유덕종 교수 선정 外
  • 메리츠증권, 장원재·김종민 각자 대표이사 체제 구축
  • “우체국 집배원입니다, 카드 어디로 배송해드릴까요?” 보이스피싱 조심
  • 안중근 된 현빈… ‘하얼빈’, 베일 벗었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정우성 10년의 인연과 마침내 결별, 이유는…
  • 워터밤 부럽지 않은 풀장 파티하며 여름 즐기는 ‘개’ 인싸들
  • 넷플릭스, 메타 퀘스트용 앱 지원 중단했다
  • 애플 ‘M4 맥북’ 연말 출시 가능성 높아졌다
  • 미국 5월 재생에너지, 신규 발전용량의 94% 차지
  • 에이피그린, 대한민국 TIPS 프로그램 선정…청정수소 기술 개발 가속화
  • 구글-서울시, 서울 청년 대상 미래 일자리 정보 지원하는 ‘새싹 잡 페스티벌’ 함께 개최한다
  • 중국 베이징, 신에너지차 신규 번호판 할당량 증대
  • 발사 임무 성공만 초점…“기초과학연구 투자 확대해야”
  • AI가 실시간 육아상담…LGU+, ‘익시 육아 매니저’ 출시
  • 삼성전자, ‘스마트 아파트 솔루션’ 적용 세대 20만 돌파
  • 중국 니오, 2세대 니오폰 출시 임박

[AI 추천] 인기 뉴스

  • 집에서 소주안주, 강판 갈아 감자전 만들기
  • 스타벅스 창업자 하워드 슐츠의 아이디어로 만든 ‘올레아토’
  • 미녀와 순정남 36회 드디어 안경을 벗은 박도라
  • 대통령실, 바이든 사퇴에 “한미동맹, 미국 내 지지 초당적”
  • 당 대표 연임 성공한 조국… “‘차세대 DJ’‧‘새로운 노무현’ 영입하겠다”
  • 예상보다 낮은 여당 전대 투표율… 나경원 "한동훈 바람 없다"

[AI 추천] 추천 뉴스

  • 낮과 밤이 다른 그녀 12회 미진이 임순으로 변한 이유 밝혀지다
  • 카카오 ‘초유의 위기’… 김범수 창업자, 오늘 구속 갈림길
  • [K-제약바이오] JW중외제약, 2024 JW성천상에 유덕종 교수 선정 外
  • 메리츠증권, 장원재·김종민 각자 대표이사 체제 구축
  • “우체국 집배원입니다, 카드 어디로 배송해드릴까요?” 보이스피싱 조심
  • 안중근 된 현빈… ‘하얼빈’, 베일 벗었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정우성 10년의 인연과 마침내 결별, 이유는…
  • 워터밤 부럽지 않은 풀장 파티하며 여름 즐기는 ‘개’ 인싸들
  • 넷플릭스, 메타 퀘스트용 앱 지원 중단했다
  • 애플 ‘M4 맥북’ 연말 출시 가능성 높아졌다
  • 미국 5월 재생에너지, 신규 발전용량의 94% 차지
  • 에이피그린, 대한민국 TIPS 프로그램 선정…청정수소 기술 개발 가속화
  • 구글-서울시, 서울 청년 대상 미래 일자리 정보 지원하는 ‘새싹 잡 페스티벌’ 함께 개최한다
  • 중국 베이징, 신에너지차 신규 번호판 할당량 증대
  • 발사 임무 성공만 초점…“기초과학연구 투자 확대해야”
  • AI가 실시간 육아상담…LGU+, ‘익시 육아 매니저’ 출시
  • 삼성전자, ‘스마트 아파트 솔루션’ 적용 세대 20만 돌파
  • 중국 니오, 2세대 니오폰 출시 임박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