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수건을 전자레인지에 넣으면 평생 편하게 사용합니다

퓨어비프 조회수  

쉰내나는 수건 냄새 없애기

수건 전자레인지 삶기

수건을 전자레인지에 넣어 데우면 벌어지는 일을 아시나요? 수건을 오랫동안 사용하다 보면 냄새가 날 수 있는데요. 냄새나는 수건은 역시 삶아야 냄새가 쏙 빠져 사용할 수 있는 것 같아요.

 

그런데 한 두개만 냄새가 날 경우 그것만 따로 삶기도 힘든데요. 오늘은 수건을 전자레인지에 넣어 쉽게 삶을 수 있는 방법 알려드릴께요.

 

반응형

 

1. 수건 물에 적시기


먼저 수건을 물에 촉촉해 질 수 있도록 적셔 주세요. 너무 물기가 없으면 안된답니다.

 



그리고 물기를 살짝 짜주세요. 물이 떨어지지 않을 정도로만 짜주는 것이 적당한 것 같아요.

 

2. 위생비닐에 넣기


이제 준비한 수건을 잘 접어서 돌돌돌 말아 주세요.

 

이후 위생비닐에 넣어 살짝 비닐을 말아 주면 된답니다.

 

3. 전자레인지 데우기



이제 전자레인지에 넣고 2분간 먼저 돌리세요. 그리고 1분 정도 잠시 식히고 다시 2분정도 돌려 주면 좋아요. 시간은 수건 갯수에 따라 다를 수 있으니 조금씩 조절해 주는 것이 좋은 것 같아요.

 


수건이 아주 잘 삶아 졌어요. 이 상태에서 그냥 손으로 만지면 화상을 입을 수 있어 조심해야 해요.

 


그래서 장갑을 끼고 손을 조심해서 빼주는 것이 좋아요.

 

4. 수건 말리기


이제 수건을 잘 펼쳐서 통풍이 잘되는 서늘한 곳에서 말려 주기만 하면 쉰내 없는 수건으로 된답니다.

 

전자레인지에 4분만에 간편하게 삶아 사용할 수 있어 좋아요. 수건 뿐만 아니라 행주도 유용하게 삶아 사용할 수 있어 좋았답니다.

퓨어비프
content@feed.viewus.co.kr

댓글0

300

댓글0

[AI 추천] 랭킹 뉴스

  • 시외버스, 온라인 예매 노선 2배 늘린다
  • 발전 5사 차기 사장 후보자 공모 시작…이달말 후보자 윤곽 드러날 듯
  • K푸드 첨병 ‘종가 김치’ 2분기 김치 브랜드 게시물 수 1위
  • 에스앤비안과&서울병무청, 병역명문가 우대협약 체결
  • 강릉 로컬브랜드 ‘선미한과’, ‘제6차 소상공인 우문현답 정책협의회’ 참석
  • 연두색 번호판, 열에 아홉 ‘찬성’…과반수는 ‘확대∙강화’ 원해

[AI 추천] 공감 뉴스

  • ‘셋째 낳으면 특진’ 한미글로벌, 인구의날 대통령 표창 수상
  • 분식 프랜차이즈 와따분식, 복날 시즌 맞이 ‘복! 와따세트’ 한정 출시
  • 미끼 쿠팡플레이 사기도 사람을 죽인다
  • 미래의 레인지 토퍼를 암시하는 폴스타 콘셉트 BST
  • 소꿉친구 사이에서 연인되었다고 손하트로 인증한 남녀 톱스타
  • 한국이 싫다며 돌연 해외로 떠난 국민아역출신 스타 여배우의 근황

당신을 위한 인기글

  • 화장실 들어간 주인 보려고 문 구멍 안으로 ‘불쑥’ 머리 넣은 허스키
  •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의 배경, 그라나다에서 완벽한 휴가를 보내는 방법
  • ‘말만 해’…유튜브 뮤직, ‘AI 재생목록’ 테스트 중
  • 갤 폴드 6가 지원할 구글 최신 기능 세 가지
  • 화장실 들어간 주인 보려고 문 구멍 안으로 ‘불쑥’ 머리 넣은 허스키
  •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의 배경, 그라나다에서 완벽한 휴가를 보내는 방법
  • 쓰레기 재활용 AI로봇 스타트업, ‘에이트테크’, 한국기업 최초로 WIPO 글로벌어워즈 수상
  • “우루스 대신 이거라도 사야죠” 가성비 끝판왕 SUV 공개, 아빠들 ‘환장’
  • 샤넬의 시계를 만드는 일은 어때요?
  • 정성 어린 한 상
  • “어떻게든 본보기 보여주겠다는 듯…” 대한축구협회, ‘내부고발’ 박주호 법적대응 철회 없다
  • “트럼프 총격범, 우등생이었지만 무자비하게 괴롭힘 당한 왕따였다”

[AI 추천] 인기 뉴스

  • 시외버스, 온라인 예매 노선 2배 늘린다
  • 발전 5사 차기 사장 후보자 공모 시작…이달말 후보자 윤곽 드러날 듯
  • K푸드 첨병 ‘종가 김치’ 2분기 김치 브랜드 게시물 수 1위
  • 에스앤비안과&서울병무청, 병역명문가 우대협약 체결
  • 강릉 로컬브랜드 ‘선미한과’, ‘제6차 소상공인 우문현답 정책협의회’ 참석
  • 연두색 번호판, 열에 아홉 ‘찬성’…과반수는 ‘확대∙강화’ 원해

[AI 추천] 추천 뉴스

  • ‘셋째 낳으면 특진’ 한미글로벌, 인구의날 대통령 표창 수상
  • 분식 프랜차이즈 와따분식, 복날 시즌 맞이 ‘복! 와따세트’ 한정 출시
  • 미끼 쿠팡플레이 사기도 사람을 죽인다
  • 미래의 레인지 토퍼를 암시하는 폴스타 콘셉트 BST
  • 소꿉친구 사이에서 연인되었다고 손하트로 인증한 남녀 톱스타
  • 한국이 싫다며 돌연 해외로 떠난 국민아역출신 스타 여배우의 근황

당신을 위한 인기글

  • 화장실 들어간 주인 보려고 문 구멍 안으로 ‘불쑥’ 머리 넣은 허스키
  •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의 배경, 그라나다에서 완벽한 휴가를 보내는 방법
  • ‘말만 해’…유튜브 뮤직, ‘AI 재생목록’ 테스트 중
  • 갤 폴드 6가 지원할 구글 최신 기능 세 가지
  • 화장실 들어간 주인 보려고 문 구멍 안으로 ‘불쑥’ 머리 넣은 허스키
  •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의 배경, 그라나다에서 완벽한 휴가를 보내는 방법
  • 쓰레기 재활용 AI로봇 스타트업, ‘에이트테크’, 한국기업 최초로 WIPO 글로벌어워즈 수상
  • “우루스 대신 이거라도 사야죠” 가성비 끝판왕 SUV 공개, 아빠들 ‘환장’
  • 샤넬의 시계를 만드는 일은 어때요?
  • 정성 어린 한 상
  • “어떻게든 본보기 보여주겠다는 듯…” 대한축구협회, ‘내부고발’ 박주호 법적대응 철회 없다
  • “트럼프 총격범, 우등생이었지만 무자비하게 괴롭힘 당한 왕따였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