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한화그룹, 미국 필리 조선소 인수… 국내 기업 최초 미국 조선업 진출

위메이크뉴스 조회수  

한화그룹(회장 김승연)이 국내 기업 최초로 미국 조선업에 진출한다. 한화그룹은 6월 20일 미국 필라델피아에 위치한 필리(Philly) 조선소 지분(100%)을 인수하는 계약을 맺었다. 인수에는 한화시스템과 한화오션이 참여하며, 인수 금액은 1억달러(한화 약 1380억원)다.

31017998_20240621100946_3223425775.jpg
미국 필리 조선소 전경

이번 인수로 한화그룹은 미국 상선 및 방산 시장 본격 진출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하게 됐다. 필리 조선소는 노르웨이 석유·가스·재생에너지 전문기업 아커(Aker)의 미국 소재 자회사로, 미국 존스법(Jones Act)에 의거해 미국 본토 연안에서 운항하는 상선을 전문적으로 건조하는 업체다.

필리 조선소는 1997년 미 해군 필라델피아 국영 조선소 부지에 설립된 이후 미국에서 건조된 석유화학제품운반선(PC선), 컨테이너선 등 대형 상선의 약 50%를 공급해 오고 있다. 미 교통부 해사청(MARAD)의 대형 다목적 훈련함 건조 등 상선뿐만 아니라 해양풍력설치선, 관공선 등 다양한 분야의 선박 건조 실적도 보유하고 있다. 또한, 해군 수송함의 수리·개조 사업도 핵심 사업 영역 중 하나다. 지난해 7월에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해상풍력설치선 철강 절단식에 참석하기 위해 필리 조선소를 찾기도 했다.

한화시스템은 자율운항이 가능한 민간 상선 개발에 있어 공조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상선 및 함정 시스템 관련 스마트십 솔루션인 ECS(통합제어장치)·IAS(선박 자동제어 시스템) 등 최고 수준의 해양 시스템 기술력을 바탕으로 다양한 상선 라인업과 시너지를 낼 것으로 전망된다. 상선에서 무인수상정·함정 등 특수선 시장까지 빠르게 시장을 확대하겠다는 전략이다.

최근 세계 함정 시장 동향을 살펴보면 시스템 통합 및 제조 등 첨단 방산 기술 업체의 선전이 두드러지고 있다. 함정전투체계 개발부터 후속 군수지원 플랫폼까지 모두 보유한 국내 유일 기업인 한화시스템은 압도적인 역량으로, 필리 조선소 인수를 발판 삼아 향후 글로벌 해양 시장의 주역이 될 것을 자신하고 있다.

한화오션은 해외 생산 거점 확보를 통해 매출 다각화를 꾀할 계획이다. 필리 조선소가 강점을 가진 중형급 유조선 및 컨테이너선 분야로 수주를 확대해 시장에서의 입지를 더욱 키워나갈 수 있게 됐다. 한화오션이 보유한 세계 최고 수준의 친환경 선박 기술, 스마트십 기술, 스마트 야드 기술 등을 필리 조선소에 효과적으로 접목함으로써 북미 지역에서 압도적인 기술 및 원가 경쟁력을 갖춘 조선소로 탈바꿈시켜 나갈 예정이다.

필리 조선소가 보유한 미국 내 최대 규모 도크는 향후 한화시스템과 한화오션의 미국 함정 시장 진입 시 함정 건조 및 MRO 수행을 위한 효과적 사업장으로 활용될 전망이다. 미국 함정 시장은 해군 함대 소요 대비 생산 공급 부족으로 함정 건조 설비 증설 니즈가 있는 상황이다.

한화시스템 어성철 대표는 “한화시스템과 한화오션이 필리 조선소 인수를 통해 글로벌 선박 및 방산 시장을 선도할 수 있는 사업적 시너지를 창출할 것”이라며 “중동·동남아·유럽을 넘어 미국 시장까지 수출 영토를 확장해 새로운 성장동력을 확보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위메이크뉴스
content@feed.viewus.co.kr

댓글0

300

댓글0

[AI 추천] 랭킹 뉴스

  • 집에서 소주안주, 강판 갈아 감자전 만들기
  • 스타벅스 창업자 하워드 슐츠의 아이디어로 만든 ‘올레아토’
  • 당 대표 연임 성공한 조국… “‘차세대 DJ’‧‘새로운 노무현’ 영입하겠다”
  • 대통령실, 바이든 사퇴에 “한미동맹, 미국 내 지지 초당적”
  • 예상보다 낮은 여당 전대 투표율… 나경원 "한동훈 바람 없다"
  • 미녀와 순정남 36회 드디어 안경을 벗은 박도라

[AI 추천] 공감 뉴스

  • 메리츠증권, 장원재·김종민 각자 대표이사 체제 구축
  • 카카오 ‘초유의 위기’… 김범수 창업자, 오늘 구속 갈림길
  • [K-제약바이오] JW중외제약, 2024 JW성천상에 유덕종 교수 선정 外
  • 낮과 밤이 다른 그녀 12회 미진이 임순으로 변한 이유 밝혀지다
  • “우체국 집배원입니다, 카드 어디로 배송해드릴까요?” 보이스피싱 조심
  • 안중근 된 현빈… ‘하얼빈’, 베일 벗었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정우성 10년의 인연과 마침내 결별, 이유는…
  • 워터밤 부럽지 않은 풀장 파티하며 여름 즐기는 ‘개’ 인싸들
  • 넷플릭스, 메타 퀘스트용 앱 지원 중단했다
  • 애플 ‘M4 맥북’ 연말 출시 가능성 높아졌다
  • 미국 5월 재생에너지, 신규 발전용량의 94% 차지
  • 에이피그린, 대한민국 TIPS 프로그램 선정…청정수소 기술 개발 가속화
  • 구글-서울시, 서울 청년 대상 미래 일자리 정보 지원하는 ‘새싹 잡 페스티벌’ 함께 개최한다
  • 중국 베이징, 신에너지차 신규 번호판 할당량 증대
  • 발사 임무 성공만 초점…“기초과학연구 투자 확대해야”
  • AI가 실시간 육아상담…LGU+, ‘익시 육아 매니저’ 출시
  • 삼성전자, ‘스마트 아파트 솔루션’ 적용 세대 20만 돌파
  • 중국 니오, 2세대 니오폰 출시 임박

[AI 추천] 인기 뉴스

  • 집에서 소주안주, 강판 갈아 감자전 만들기
  • 스타벅스 창업자 하워드 슐츠의 아이디어로 만든 ‘올레아토’
  • 당 대표 연임 성공한 조국… “‘차세대 DJ’‧‘새로운 노무현’ 영입하겠다”
  • 대통령실, 바이든 사퇴에 “한미동맹, 미국 내 지지 초당적”
  • 예상보다 낮은 여당 전대 투표율… 나경원 "한동훈 바람 없다"
  • 미녀와 순정남 36회 드디어 안경을 벗은 박도라

[AI 추천] 추천 뉴스

  • 메리츠증권, 장원재·김종민 각자 대표이사 체제 구축
  • 카카오 ‘초유의 위기’… 김범수 창업자, 오늘 구속 갈림길
  • [K-제약바이오] JW중외제약, 2024 JW성천상에 유덕종 교수 선정 外
  • 낮과 밤이 다른 그녀 12회 미진이 임순으로 변한 이유 밝혀지다
  • “우체국 집배원입니다, 카드 어디로 배송해드릴까요?” 보이스피싱 조심
  • 안중근 된 현빈… ‘하얼빈’, 베일 벗었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정우성 10년의 인연과 마침내 결별, 이유는…
  • 워터밤 부럽지 않은 풀장 파티하며 여름 즐기는 ‘개’ 인싸들
  • 넷플릭스, 메타 퀘스트용 앱 지원 중단했다
  • 애플 ‘M4 맥북’ 연말 출시 가능성 높아졌다
  • 미국 5월 재생에너지, 신규 발전용량의 94% 차지
  • 에이피그린, 대한민국 TIPS 프로그램 선정…청정수소 기술 개발 가속화
  • 구글-서울시, 서울 청년 대상 미래 일자리 정보 지원하는 ‘새싹 잡 페스티벌’ 함께 개최한다
  • 중국 베이징, 신에너지차 신규 번호판 할당량 증대
  • 발사 임무 성공만 초점…“기초과학연구 투자 확대해야”
  • AI가 실시간 육아상담…LGU+, ‘익시 육아 매니저’ 출시
  • 삼성전자, ‘스마트 아파트 솔루션’ 적용 세대 20만 돌파
  • 중국 니오, 2세대 니오폰 출시 임박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