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아워홈, 기업공개 추진…글로벌 아워홈으로 제2의 도약

위메이크뉴스 조회수  

아워홈(사장 이영표)은 국내 주식시장에 기업공개(IPO)를 추진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

[사진자료] 아워홈 CI.jpg
아워홈 CI

아워홈은 지난해 매출 연 1조9835억원, 영업이익 약 943억을 기록, 역대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매출은 전년 대비 8%, 영업이익은 75% 증가했다.

2022년부터 해외 진출과 함께 푸드테크 기술 도입을 통한 헬스테크 기업으로 변모를 지향하고 있는 만큼, 기업공개를 통해 자금을 조달하여 제2의 도약을 이루겠다는 포부다.

아워홈은 2026년 상반기까지 국내 주식시장 상장을 목표로 가능하면 올해 안에 기업공개 주관사를 선정하고 본격적인 상장 준비에 돌입한다는 방침이다.

아워홈 관계자는 “구자학 선대회장의 창업정신을 따라 전세계 식음 문화를 선도하는 글로벌 아워홈 도약을 위해 기업공개를 적극 검토하고 있다”며 “지난해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했고, 향후 실적 및 수익성도 긍정적인 만큼 IPO 추진에 탄력을 가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한다”고 밝혔다.

아워홈은 1984년 단체급식 및 식자재 유통 사업을 시작한 국내 최초 기업이다. 현재 전국 850여 개 사업장에서 하루 200만 식을 제공하는 푸드 서비스 선도기업으로 성장했다. 특히 전국 8개 생산시설과 14개 물류센터가 기반이 되는 제조·유통 인프라와 40여년간 쌓아온 식자재 유통 분야 노하우는 업계 최고 수준을 자랑한다. 2010년과 2017년 중국과 베트남에 점포를 오픈하며 단체급식업계 최초로 해외시장 문을 두드렸다. 이어 2018년 미국, 2021년 폴란드까지 진출하며 K-푸드 세계화에 앞장서고 있다.

위메이크뉴스
content@feed.viewus.co.kr

댓글0

300

댓글0

[AI 추천] 랭킹 뉴스

  • 소비자원 “6월 소비자 상담 공연‧선풍기 관련 많아”
  • 르노코리아, QM6 가격 인하… “고객선호도 반영해 트림 구성 재정비”
  • [유통가Info.] bhc 치킨, 중복 맞이 할인 혜택 선봬 外
  • 집에서 소주안주, 강판 갈아 감자전 만들기
  • 스타벅스 창업자 하워드 슐츠의 아이디어로 만든 ‘올레아토’
  • 대통령실, 바이든 사퇴에 “한미동맹, 미국 내 지지 초당적”

[AI 추천] 공감 뉴스

  • 미녀와 순정남 36회 드디어 안경을 벗은 박도라
  • 예상보다 낮은 여당 전대 투표율… 나경원 "한동훈 바람 없다"
  • 당 대표 연임 성공한 조국… “‘차세대 DJ’‧‘새로운 노무현’ 영입하겠다”
  • 메리츠증권, 장원재·김종민 각자 대표이사 체제 구축
  • 카카오 ‘초유의 위기’… 김범수 창업자, 오늘 구속 갈림길
  • [K-제약바이오] JW중외제약, 2024 JW성천상에 유덕종 교수 선정 外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정우성 10년의 인연과 마침내 결별, 이유는…
  • 워터밤 부럽지 않은 풀장 파티하며 여름 즐기는 ‘개’ 인싸들
  • 넷플릭스, 메타 퀘스트용 앱 지원 중단했다
  • 애플 ‘M4 맥북’ 연말 출시 가능성 높아졌다
  • 미국 5월 재생에너지, 신규 발전용량의 94% 차지
  • 에이피그린, 대한민국 TIPS 프로그램 선정…청정수소 기술 개발 가속화
  • 구글-서울시, 서울 청년 대상 미래 일자리 정보 지원하는 ‘새싹 잡 페스티벌’ 함께 개최한다
  • 중국 베이징, 신에너지차 신규 번호판 할당량 증대
  • 발사 임무 성공만 초점…“기초과학연구 투자 확대해야”
  • AI가 실시간 육아상담…LGU+, ‘익시 육아 매니저’ 출시
  • 삼성전자, ‘스마트 아파트 솔루션’ 적용 세대 20만 돌파
  • 중국 니오, 2세대 니오폰 출시 임박

[AI 추천] 인기 뉴스

  • 소비자원 “6월 소비자 상담 공연‧선풍기 관련 많아”
  • 르노코리아, QM6 가격 인하… “고객선호도 반영해 트림 구성 재정비”
  • [유통가Info.] bhc 치킨, 중복 맞이 할인 혜택 선봬 外
  • 집에서 소주안주, 강판 갈아 감자전 만들기
  • 스타벅스 창업자 하워드 슐츠의 아이디어로 만든 ‘올레아토’
  • 대통령실, 바이든 사퇴에 “한미동맹, 미국 내 지지 초당적”

[AI 추천] 추천 뉴스

  • 미녀와 순정남 36회 드디어 안경을 벗은 박도라
  • 예상보다 낮은 여당 전대 투표율… 나경원 "한동훈 바람 없다"
  • 당 대표 연임 성공한 조국… “‘차세대 DJ’‧‘새로운 노무현’ 영입하겠다”
  • 메리츠증권, 장원재·김종민 각자 대표이사 체제 구축
  • 카카오 ‘초유의 위기’… 김범수 창업자, 오늘 구속 갈림길
  • [K-제약바이오] JW중외제약, 2024 JW성천상에 유덕종 교수 선정 外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정우성 10년의 인연과 마침내 결별, 이유는…
  • 워터밤 부럽지 않은 풀장 파티하며 여름 즐기는 ‘개’ 인싸들
  • 넷플릭스, 메타 퀘스트용 앱 지원 중단했다
  • 애플 ‘M4 맥북’ 연말 출시 가능성 높아졌다
  • 미국 5월 재생에너지, 신규 발전용량의 94% 차지
  • 에이피그린, 대한민국 TIPS 프로그램 선정…청정수소 기술 개발 가속화
  • 구글-서울시, 서울 청년 대상 미래 일자리 정보 지원하는 ‘새싹 잡 페스티벌’ 함께 개최한다
  • 중국 베이징, 신에너지차 신규 번호판 할당량 증대
  • 발사 임무 성공만 초점…“기초과학연구 투자 확대해야”
  • AI가 실시간 육아상담…LGU+, ‘익시 육아 매니저’ 출시
  • 삼성전자, ‘스마트 아파트 솔루션’ 적용 세대 20만 돌파
  • 중국 니오, 2세대 니오폰 출시 임박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