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무심코 버린 ‘페트병’ 이렇게 재활용 하세요~

퓨어비프 조회수  

페트병 재활용 꿀팁

페트병 재활용

일상생활에서 정말 많이 나오는 페트병!

그냥 버리고 계셨나요?

 

반응형

 

오늘은 그냥 버리기엔 너무나 아까운

페트병 살림에서 200% 재활용 하는법

알려드릴께요~



먼저 사용전 페트병을 깨끗이 닦아 주세요.

일반 물병은 괜찮지만 음료수 병은

끈적일 수 있어 주방세제로 깨끗이 닦아야 좋아요!

 

그리고 병의 주둥이 부분을 칼이나 가위로 잘라 줍니다.


좁은 입구에 물이나 곡물 등을 넣어야 할 때

잘라 놓은 페트병을 활용하면

흘리지 않고 편하게 사용할 수 있어요.

 


두번째는 더 짧게 자른 페트병 입구인데요.

이전 보다 더욱 짧은 길이로 자르세요.

 


보통 국수 드실 때 1인분 정량 조절에 실패하셨나요?

요즘에는 봉지에 이렇게 정량이 표시 되어 있는데요.

 


정량이 표시 된 곳에

페트병 입구를 갖다 대면!?

이렇게 크기가 딱 알맞아요.

 


그래서 국수를 드시기 전

페트병 입구에 넣어 보면

1인분 정량에 딱 알맞게 드실 수 있답니다.

 


세번째는 냄비나 후라이팬 닦을 때 좋은 팁인데요.

보통 기름기나 이물질이 잔뜩 뭍은 것은

수세미로 닦을 때 수세미가 지저분해져요.

 


그럴땐 페트병 뚜껑을 이용해

더러워진 부분을 문질러 보세요.

 

그러면 수세미 만큼 잘 닦이면서

수세미가 더러워지지 않아 좋아요!


페트병 뚜껑 하나로 닦았는데

이렇게 깔끔하게 잘 닦였답니다~

 


네번째는 전기 콘센트 사용에 좋은 팁인데요.

병 뚜껑을 콘센트에 꽂아 놓으면

먼지가 타지 않아 아주 좋아요.

 

그리고 아이들이 있는 집이라면

구멍에 손가락 넣을 걱정이 사라져

편하게 사용할 수 있어 좋답니다.


마지막은 비닐에 든 재료 사용에 좋은 꿀팁이에요.

먼저 모서리 부분을 대각선으로 잘라 주세요.

 


그리고 잘라 놓은 작은 페트병 입구를

잘라 놓은 비닐에 넣고 고무줄로 고정시키세요.

 


그러면 이렇게 페트병 입구를 통해

내용물을 사용할 수 있어 좋고

 


보관 시 뚜껑만 닫으면 편리해요!

 

오늘은 그냥 버리긴 너무나도 아까운

페트병을 살림에 200% 재활용 하는법

알려드렸는데요. 도움이 되셨길 바래요~

퓨어비프
content@feed.viewus.co.kr

댓글0

300

댓글0

[AI 추천] 랭킹 뉴스

  • 젊은 공무원 퇴직 심각성 지적한 황우여
  • [통신 요모조모] KT, 관광객 통합 로밍 서비스 ‘코리아 투어팩’ 마련 外
  • [정당지지율] 국민의힘-민주당, 10주 만에 오차범위 밖 격차
  • [윤석열 국정지지율] 15주 만에 30%대 중반 기록
  • 본강원 ‘생유환’ 원재료 효능 유지 진공저온 농축 공법 제조 주목
  • 민주당, 김건희 여사 비공개 소환조사 맹비판… “특검 처리 서두르겠다”

[AI 추천] 공감 뉴스

  • 본강원 ‘생유환’ 원재료 효능 유지 진공저온 농축 공법 제조 주목
  • 부평역2차술집 이자카야 우규 부평점 육회에 육사시미 연어 안주에 하이볼 까지 한번에 즐길 수 있는 맛도리 세트 추천
  • 대학로 소극장 학전 이끈 '아침 이슬' 가수 김민기 별세
  • 트럼프와 맞대결할 '민주당 구원등판 유력' 해리스는 누구
  • 日 우익, BTS 이용해 "독도는 일본땅" 억지 주장
  • 3호 태풍 '개미'· 4호 '프라피룬' 발생...국내 영향 없을 듯

당신을 위한 인기글

  • 팀버랜드, ‘모션 레인지’ 컬렉션으로 아웃도어의 새 지평 연다
  • 너무 예뻐서 드라마 감독이 7살에 데뷔시킨 여배우
  • 넷플릭스, 메타 퀘스트용 앱 지원 중단했다
  • 애플 ‘M4 맥북’ 연말 출시 가능성 높아졌다
  • 이혼 소송 중인 최태원, “아들과 어깨동무 뉴스 돼 당혹…이런 상황까지 온 것에 책임감 느껴”
  • GIST, 레이저‧광기술 여름학교 성황리 마무리
  • 우체통은 편지만 전달?…”폐의약품까지 회수”
  • 세정그룹, 300가구가 새 삶을 얻을 따뜻한 손길
  • KERI, 3D 프린팅된 나노 구조 발광 패턴 규명
  • GIST, 원하는 크기와 모양으로 재단 가능한 ‘나노반응기’ 개발
  • 남편 전여친과 여행가기 vs 전남친 아내와 여행가기, 어느 쪽이 보살?
  • 나이키, ‘아무나 오를 수 없는 승자의 자리’ 캠페인 공개

[AI 추천] 인기 뉴스

  • 젊은 공무원 퇴직 심각성 지적한 황우여
  • [통신 요모조모] KT, 관광객 통합 로밍 서비스 ‘코리아 투어팩’ 마련 外
  • [정당지지율] 국민의힘-민주당, 10주 만에 오차범위 밖 격차
  • [윤석열 국정지지율] 15주 만에 30%대 중반 기록
  • 본강원 ‘생유환’ 원재료 효능 유지 진공저온 농축 공법 제조 주목
  • 민주당, 김건희 여사 비공개 소환조사 맹비판… “특검 처리 서두르겠다”

[AI 추천] 추천 뉴스

  • 본강원 ‘생유환’ 원재료 효능 유지 진공저온 농축 공법 제조 주목
  • 부평역2차술집 이자카야 우규 부평점 육회에 육사시미 연어 안주에 하이볼 까지 한번에 즐길 수 있는 맛도리 세트 추천
  • 대학로 소극장 학전 이끈 '아침 이슬' 가수 김민기 별세
  • 트럼프와 맞대결할 '민주당 구원등판 유력' 해리스는 누구
  • 日 우익, BTS 이용해 "독도는 일본땅" 억지 주장
  • 3호 태풍 '개미'· 4호 '프라피룬' 발생...국내 영향 없을 듯

당신을 위한 인기글

  • 팀버랜드, ‘모션 레인지’ 컬렉션으로 아웃도어의 새 지평 연다
  • 너무 예뻐서 드라마 감독이 7살에 데뷔시킨 여배우
  • 넷플릭스, 메타 퀘스트용 앱 지원 중단했다
  • 애플 ‘M4 맥북’ 연말 출시 가능성 높아졌다
  • 이혼 소송 중인 최태원, “아들과 어깨동무 뉴스 돼 당혹…이런 상황까지 온 것에 책임감 느껴”
  • GIST, 레이저‧광기술 여름학교 성황리 마무리
  • 우체통은 편지만 전달?…”폐의약품까지 회수”
  • 세정그룹, 300가구가 새 삶을 얻을 따뜻한 손길
  • KERI, 3D 프린팅된 나노 구조 발광 패턴 규명
  • GIST, 원하는 크기와 모양으로 재단 가능한 ‘나노반응기’ 개발
  • 남편 전여친과 여행가기 vs 전남친 아내와 여행가기, 어느 쪽이 보살?
  • 나이키, ‘아무나 오를 수 없는 승자의 자리’ 캠페인 공개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