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몬스터즈 Archives - 뷰어스

#몬스터즈 (11 Posts)

  • 최강야구 몬스터지와 인하대의 11대 13 결과 승자는? 초반에 6점을 내며 6대1로 가볍게 승리할 줄 알았던 몬스터즈. 매회마다 점수를 내며 쉽게 갈 것이라고 예상했는데요. 5회에 무려 6점이나 내주면서 역전을 허용합니다. 현재 몬스터즈 투수진을 볼 때 도저히 이해가지 않을 정도로 점수를 내줬는데요. 6점을 내준건 뼈아프지만요. 바로 곧장 다음 회에 이렇게 동점을 내는 건 대단하죠. 강팀의 조건이 바로 이런 거
  • 최강야구 몬스터즈 야구 그 이상의 드라마를 시작하다! 현재 최강야구 몬스터즈는 무려 9연승 중입니다. 지금까지 몬스터즈가 최대 연승과 타이를 이뤘죠. 남은 건 10연승인데 신기록이라는 건 쉬운 게 아닙니다. 더구나 이번에는 문교원이 있는 인하대와 시합입니다. 인하대도 결코 만만치 않은 상대입니다. 대학 리그에서 현재 8연승으로 전승을 거두고 있으니까요. 몬스터즈도 이번 스테이지 전승에 도전하고 있고요. 전승을
  • 최강야구 드디어 150 던진 니퍼트 골드바 차지!! 최강 야구 내에서 미션이 따로 있는데요. 그 중 하나가 투수가 150을 던지는 겁니다. 150을 던지면 골드바를 상으로 주기로 했는데요. 이미 은퇴한 선수가 150을 던지는 건 사실 쉽지 않죠. 니퍼트가 등장하면서 이런 기대감을 아주 올려줬는데 드디어 나왔습니다. 4대0으로 이기고 있던 몬스터즈에게 강릉영동대가 호락호락하지 않죠. 6회에 들어 무려 3점이나
  • 최강야구 서울고와 2차전에 니퍼트가 어안이 벙벙한 이유 몬스터즈가 서울고와 리벤지 매치를 했습니다. 보통 김성근 감독이 승리할 때 했던 징크스가 시합 전 연습. 이때에 밖에서 지켜보는 건데 여기는 그러긴 힘들거든요. 해서 그라운드 안으로 들어와서 징크스가 깨지는 건가? 뭔가 불안한 기운이 엄습했죠. 도대체 왜 루틴을 깨고 운동장으로 나왔을까? 연승이라 나타해지는 걸 방지하려 일부러 지려고? 그건 아닌 듯하고 시
  • 최강야구 콜드게임이니 시청률도 떡상 최강야구 시청률이 사상 최고치를 돌파했다고 합니다. 시청률과 상관없이 화제성은 언제나 좋았는데요. 처음으로 4%를 돌파했다고 하는데 바로 콜드게임 경기였습니다. 진짜 시합과 달리 콜드게임이라도 분량을 채워야 하니 그런 듯합니다. 덕분에 몬스터즈 활약이 더욱 돋보이다보니 그런 게 아닐까하네요. 오늘 경기가 중요한 건 바로 방출자 여부가 결정되기 때문입니다.
  • 최강야구 150키로 던져 골드바는 니퍼트에게 현재 전승으로 패배를 모르는 몬스터즈. 이번에는 투수력이 막강하다는 대구고와 시합합니다. 고척돔에서 하니 혼경기라 할 수 있는데 어떤 시합결과가 나올까요? 몬스터즈 선발라인업은 두드러진 변화는 없습니다. 유희관에 이번에도 또다시 선발로 나왔다는 점이 특이사항이죠. 이번에는 대구고와 2연전을 하기에 내린 판단인 듯도 하고요. 24시즌에 완전히 환골탈태해서 예
  • 최강야구 무적의 10할 승률 팀 탄생!! 무려 4연승으로 승승장구하고 있는 최강야구 몬스터즈 매회마다 큰 위기가 없이 승리하더라고요. 시청률도 위기 없이 이겼을 때 좋다고 이야기하더라고요. 이번에는 서울고와 시합을 하는데 특징은 김동수 감독입니다. 포수로 한국에서 아주 유명하고 날리던 선수였죠. 계속 승리를 하면 선수들은 징크스를 따르게 됩니다. 심지어 입던 속옷을 일주일 넘게 빨지 않고 입는 선
  • 최강야구 원아웃이면 충분했던 니퍼트 고려대와 팽팽한 승부를 펼치고 있던 몬스터즈. 5회까지 에이스로 단 1점도 내주지 않고 승부를 끌고 있던 이대은. 그만 물집이 잡혀 마운드에서 내려와야 했네요. 6회까지 던진다는 사실만으로도 너무 훌륭한데요. 그것도 무실점이라니 대단하죠. 신재영이 깔끔하게 6회를 마무리하고요. 키스타임에 정근우와 김성근감독을 비춰주는 얄궂은 카메라. 정근우가 별로 망설이지
  • 최강야구 직관 경기 핑크 유니폼을 입고 다시 온 니퍼트 최강야구가 드디어 직관경기로 찾아왔습니다. 관객이 있는 것과 없는 건 완전히 하늘꽈 땅 차이만큼 크죠. 시합에 임하는 선수들의 자세도 다를 수밖에 없고요. 몸 안에서 끓는 에너지 자체가 완전히 다를 겁니다. 바로 그 직관경기가 고려대와 하게 되었습니다. 그에 앞서 3주 만에 시합을 한다고 하는 몬스터즈의 캡틴!! 서용빈 선수가 오늘 생일이라고 선배인 김선우
  • 최강야구 뽕커브가 아닌 완급조절과 콘트롤 유희관 지난 번 장충고와 시합으로 에이스를 거의 다 써 버린 몬스터즈. 남은 투수 중에 선발을 써야 하는데요. 다들 특별한 일이 없다면 23년 2번째 에이스였던 재영이 선발이라고 생각했는데요. 생각지도 못하게 유희관이 선발입니다. 최근에 유희관은 선수보다는 어딘지 코치처럼 활동했는데 말이죠. 자기 객관화가 완벽한 유희관은 외야 수비를 뒤에서 해 달라고. 지난 1년
  • 최강야구 몬스터즈 2024년 개막전부터 반전의 반전 최강야구 24시준 개막전이 시작되었는데요. 첫 경기부터 역대급 경기로 역전의 역전을 거듭한 경기가 되었네요. 니퍼트가 등장해서 148km를 뿌릴 정도로 여전한 능력을 보여줬고요. 끝까지 긴장을 놓칠 수 없을 정도로 경기가 보는 입장에서는 너무 재미있었네요. 몬스터즈가 1대0으로 이기며 이대은이 잘 막고 있었는데요. 창충고가 학생답게 도전정신으로 3점이나 내

당신을 위한 인기글

  • 특별한 日여행 원한다면 도쿄, 오사카 말고 ‘이곳’ 어때
  • “소형 SUV가 이 정도?” KGM ‘액티언’, 새로운 인테리어 공개에 소비자 열광
  • iOS 18, 실종된 사진 복구 기능 생긴다
  • 애플워치를 아이팟처럼…독특한 케이스 나온다
  • 특별한 日여행 원한다면 도쿄, 오사카 말고 ‘이곳’ 어때
  • “이 정돈해야 대한민국 1위 하는구나”… 삼성 이병철 회장, 남다른 일주일 루틴에 ‘깜짝’
  • 중국 상해(상하이) 여름여행코스 BEST 4
  • 데뷔 10주년 맞아 재발매하는 故 박보람의 노래
  • “이번주 ‘홈캉스’, 홈플러스 이용하자”… 한우·한돈 폭탄세일 터진다
  • “월급도 못 받았는데”… 입사 3주만에 ‘커피 뽑기’ 7번 걸린 24살 신입 직원
  • 김효주 프로의 선택···캐논, 거리측정기 ‘파워샷 골프’ 정식 판매
  • 지프, 도심형 전기 SUV ‘어벤저’ 사전 계약···7가지 컬러 선봬